국민연금, 신임 상임이사에 김정학·박양숙 임명

김수영 기자 / 기사승인 : 2021-01-13 11:09:0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김수영 기자] 국민연금은 13일 부로 신임 연금이사에 김정학 국민연금공단 대전세종지역본부장을, 복지이사에 박양숙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문위원을 각각 임명했다고 밝혔다.

1964년생인 김정학 연금이사는 청주기계공고를 거쳐 충북대 영어영문학을 전공해 1988년 국민연금에 입사했다. 이후 강서지사장, 국민소통실장, 대전세종지역본부장 등 주요 보직을 두루 거친 연금 전문가로, 직원들과의 소통능력이 탁월하고 외유내강형 리더십을 갖춘 것으로 인정받고 있다. 

 

▲ 김정학 신임 연금이사 (사진=국민연금)


박양숙 복지이사는 1963년생으로 천안여고를 졸업하고 성균관대에서 역사교육을, 고려대 노동법학 석사학위를 취득해 서울시립대에서 사회복지학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국회 정책연구위원(2급상당)과 제8~9대 서울시의회의원, 행정안전부 정책자문위원회 자문위원, 서울시 정무수석,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문위원 등 요직을 두루 거친 사회복지 분야 전문가로 평가받고 있다.


▲ 박양숙 신임 복지이사(사진=국민연금)

국민연금 상임이사는 공개모집 후 공단 임원추천위원회의 서류 및 면접 심사 등의 절차를 거쳐 이사장이 임명한다. 상임(연금·복지)이사의 임기는 2년이며, 1년 단위로 연임할 수 있다.

김정학·박양숙 신임 연금이사와 복지이사는 이날 김용진 국민연금 이사장으로부터 임명장을 수여받고 곧바로 업무를 시작한다.

 

더퍼블릭 / 김수영 기자 newspublic@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수영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