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 친구들’ 주아름, 송윤아와 높은 싱크로율 보여줬다

최태우 기자 / 기사승인 : 2020-07-20 13:47:0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최태우 기자] jtbc 금토 드라마 ‘우아한 친구들’에 송윤아의 20대 대학 시절을 연기 중인 주아름이 잘 자란 아역배우 본보기로 떠올랐다.

주아름은 데뷔 23년차 배우이다. 이제는 어엿한 성인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주아름은 1997년 잡지 모델로 시작해 1999년 드라마 ‘누나의 거울’로 시청자들과 만났다.

그 후 ‘대장금’, ‘크로싱’, ‘그림자 살인’, ‘백야행’, ‘추노’, ‘거상 김만덕’, ‘신들의 만찬’, ‘못난이 송편’, ‘2014 감격시대’, ‘미세스 캅’, ‘우리집 꿀단지’, ‘스파크’, ‘마이 로맨틱 썸 레시피’ 등 배우 활동을 꾸준히 이어왔다.

이번 jtbc 드라마 ‘우아한 친구들’에서 주아름은 지적이고 우아한 미모에 완벽주의로 보이지만 누구보다 사랑받길 원하며 사랑을 갈구하는 외로운 남정해 역을 맡았다.

송윤아와 높은 싱크로율을 보여주고 있으며, 주아름이 쌓아온 내공은 현 드라마에서 빛을 발하고 있다.

한편 주아름은 내년 2월 베를린 영화제에 출품과 2021년 개봉 하는 영화 ‘동백’ (감독 신준영/극본 윤광희)에 캐스팅 됐다. 주아름의 앞날에 대한 기대가 커진다.

 

더퍼블릭 / 최태우 기자 therapy4869@daum.net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태우 기자
  • 최태우 / 금융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최태우 기자입니다. 사실에 근거한 정보만을 전달하겠습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