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극저온 후판 양산체제 구축..." LNG시장 공략 하겠다"

최얼 기자 / 기사승인 : 2021-07-15 15:03:4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최얼 기자] 현대제철이 극저온에도 견딜 수 있는 후판 제품(9% Ni강)에 대한 양산체제를 구축하고 고객사에 본격 공급을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현대제철은 자사가 작년 12월 개발을 완료한 9% Ni강은 극저온 환경(영하 196도)에 대해 충격에 대한 내성이 뛰어나며 용접성능 또한 우수한 특성으로 LNG 저장시설의 소재로 널리 사용되는 '강종'이라고 강조했다.

LNG는 기존 디젤연료에 비해 오염물질 배출이 현저히 적다는 장점으로 최근 수요가 급증하고 있지만 선박용 연료로 사용할 경우 저장시설 내부를 영하 165도 아래로 유지해야 하는 등의 기술적 제한이 따른다는 것.

지난 2월, 현대제철은 현대중공업이 건조 중인 LNG추진 초대형 컨테이너선의 연료탱크용 소재로 9% Ni강 수주 계약을 체결하고 6월부터 제품을 공급해 왔으며, 이번에 공급하는 물량은 LNG추진 초대형 컨테이너선 2척 분으로, 공급에 앞서 고객사와의 품질평가회를 실시하고 고객의 품질 요구조건을 제품 생산에 반영하는 쌍방향 EVI 활동을 통해 제품을 개발해왔다고 설명했다.

또 현대제철은 이 제품 품질 요구수준이 매우 엄격해 기존에는 전량 수입에 의존해왔으며, 이번 수주로 Type B 연료탱크 소재를 국내 철강업체 최초로 공급하게 돼, 향후 관련 소재시장의 수입대체 효과를 가져올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에 이번 수주를 발판으로 LNG추진선 연료탱크는 물론 LNG 플랜트와 LNG 터미널에 쓰이는 육상용 저장탱크 등 최근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LNG 관련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서겠다는 계획이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9% Ni강 공급 확대를 위한 열처리설비 추가 투자 등을 계획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향후 선박용 LNG 연료탱크 및 육상용 저장탱크의 수요 증가 추세에 적극 대응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미지제공-현대제철)

더퍼블릭 / 최얼 기자 chldjf123@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세계 최초 친환경 LNG추진 벌크선, 포스코 원료 나른다2020.12.21
LNG 가격 급등에 용선료 동반 상승…韓조선업계, 수혜 기대감 커져2021.01.20
포스코, LNG추진 해외 원료 전용선 ‘친환경’ 운항 첫발2021.01.21
LNG선 급증에 철강업계도 ‘방긋’…9%니켈강 등 제품 확대2021.02.16
정부, '온실가스 효과적 감축' 관련법 일부 개정2021.03.16
환경부, '온실가스 배출권' 시장 활성화 본격 추진2021.03.23
현대제철 노사, 임단협 협상 극적 타결…8개월만에 마무리2021.04.07
국토부-환경부, 국제항공 온실가스 배출량 검증... 기관 3곳 지정2021.04.14
현대제철·동국제강도 ‘호실적’ 예고…회복세 입은 韓 철강2021.04.21
현대제철, 1분기 영업익 3039억 기록...흑자전환 성공2021.04.27
정부청사관리본부, 지난 10년 간 온실가스 감축 목표 달성 성공2021.05.10
철근값 상승에 현대제철 공장 중단까지…건설업체 ‘이중고’2021.05.20
현대제철 1열연공장 한달 만에 재가동…철강 수급 회복 기대감↑2021.06.12
LG전자, 한국에너지공단과 손잡고 중소기업 온실가스 감축 MOU 체결2021.06.14
삼성엔지니어링, 온실가스 잡고 친환경 사업 박차2021.06.15
‘수급불균형’ 철강재 가격 급등...현대제철 하반기 ‘역대급’ 실적 전망2021.06.29
현대제철, 7000명 협력업체 근로자 정규직 채용…“고용불안 타파”2021.07.07
현대제철- 엔투비, MRO 구매대행 MOU 체결2021.07.19
현대제철, 제철소서 패각 재활용...ESG경영 가속화2021.07.20
포스코 이어 현대제철도 역대급 실적…韓철강, 코로나 터널 탈출했나2021.07.27
LG전자, 온실가스 배출 줄여 ‘지구 온도’ 챙긴다2021.08.11
현대제철-당진시, 국내 최초 넷제로 행사 추진…“기부통해 온실가스 제로화 추진하고자”2021.08.11
자회사 고용에 골머리 앓는 현대제철…노노 갈등 심화2021.08.23
기습 점거에 대규모 집회까지…현대제철 직고용 두고 갈등 지속2021.08.25
"제철소 재활용 길 열렸다"...현대제철, 버려졌던 '패각' 석회석 대체재로 재활용2021.08.29
포스코O&M-포스코에너지, ‘LNG발전 시운전 기술지원’ 협력2021.09.01
‘직고용 갈등’으로 현대제철 불안정 장기화...노조원 19일째 통제센터 점거중2021.09.11
한국부동산원, 현대‧GS‧대우건설과 온실가스·에너지 감축 ‘협약’2021.09.11
청주·음성 LNG 반대 관련, "충북도, 여전히 말과 옹골한 정책으로 모른다고 발뺌하는 중"2021.09.13
[포토] 미세먼지충북대책위, "청주·음성 LNG 발전소 중단"촉구2021.09.13
[영상] 미세먼지충북대책위, "청주·음성 LNG 발전소 중단"기자회견2021.09.14
현대제철· 포스코, 폐 귤껍데기를 재철 부원료로 탈바꿈2021.09.16
현대제철 당진공장, 민주노총에 호소…“불법 점거 풀어달라”2021.09.19
법원,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무단 점거 민주노총에 ‘퇴거’ 명령2021.09.26
해외 온실가스 저감 프로젝트 사업화율 9.5%...혈세 낭비 지적 나와2021.09.28
정부의 온실가스 감축 40% 상향...경영계, “기업에 큰 부담이 될것”2021.10.09
SKT, ‘모바일 영수증’으로 ESG 경영 실천…“온실가스 감축 효과 기대”2021.10.12
수출입은행 지원 예정 호주 바로사 가스전...LNG보다 온실가스 더 배출2021.10.13
최얼 기자
  • 최얼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최얼입니다. 어려운 글이라도 쉽게 전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