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 친구들’ 주아름, 종영 소감…“정해를 만나 행복하다”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20-09-07 17:42:0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홍찬영 기자]드라마 ‘우아한 친구들’에 출연한 배우 주아름이 종영 인사를 전했다.

주아름은 5일 막을 내린 JTBC 금토드라마 ‘우아한 친구들’에서 남정해(송윤아)의 20대 대학시절 역으로 90년대의 설렘을 유발했다.

 

주아름은 “남정해라는 캐릭터를 만나 행복했고 제 마음 속 오랫동안 기억될, 평생 잊지 못할 추억이며 작품이다"라며 감독님, 작가님, 스태프 분들 너무 고생하셨고 남정해를 응원해주고 이해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감사하다"고 전했다

 

주아름은 ‘우아한 친구들’ 첫 등장부터 청순한 미모로 화제를 모았다.  눈물연기와 아련한 눈빛으로 감정을 표현해 공감을 이끌었다. 극 중 완벽주의로 보이지만 누구보다 사랑받길 원하는 외로운 남정해를 탄탄하게 해석, 연기해내며 극찬을 받았다.

한편, 주아름이 캐스팅 된 영화 ‘동백’은 내년 2월 베를린 영화제에 출품과 2021년 개봉을 앞두고 있다.

 

더퍼블릭 / 홍찬영 기자 chanyeong8411@daum.net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