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그룹 상표권 판결 불이행으로 법원 강제집행

최태우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6 17:38:2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최태우 기자] 한국테크놀로지가 지난 15일 한국테크놀로지그룹(前 한국타이어월드와이드)을 상대로 상호사용 금지 등 가처분 소송에서 승소했다.

앞서 지난해 11월 한국테크놀로지는 ‘한국타이어월드와이드’가 ‘한국테크놀로지그룹’으로 사명을 변경하자 한국테크놀로지의 상표권을 침해하고 혼동을 준다는 이유로 소송을 제기한 것으로 확인된 바 있다.

이에 따라 한국테크놀로지그룹은 간판, 게시물, 문서, 명함, 홈페이지 등에 상호를 사용할 수 없게 됐다.

그러나 한국테크놀로지그룹은 법원을 판결을 따르지 않고 지속적으로 상호를 사용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27일 오후 2시부터 법원 집행관과 함께 한국테크놀로지그룹 판교 사옥(본사)을 방문하여 상호명 제거 등 강제 집행 예정이다.

집행 내용은 본사 1층 안내 표지판 가림막 설치, 대표실 및 해당층 공시문 부착이다.

한편 15일 중소기업이 대기업을 이긴 첫 사례로 기록 됐지만 강제집행까지 이어지며 사회적 파급이 이어질 것으로 보여진다.

 

더퍼블릭 / 최태우 기자 therapy4869@daum.net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태우 기자
  • 최태우 / 금융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최태우 기자입니다. 사실에 근거한 정보만을 전달하겠습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