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적십자사, '남북이산가족 실태조사'

김정수 기자 / 기사승인 : 2021-04-08 08:59:4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기존 신청 정보 업데이트 및 수요 파악 목적
4월 사전준비, 5월부터 7월말까지 조사
표본 추출 통한 심층 조사 함께 진행

 

 

 

 

[더퍼블릭 = 김정수 기자] 통일부와 대한적십자사는 이산가족찾기 신청자 중 생존자 약 4만 8천여 명을 대상으로 4월 초부터 10월 말까지 '2021 남북이산가족 실태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이산가족 실태조사는 향후 남북 이산가족의 전면적 생사확인과 교류에 대비해, △기존 신청 정보를 업데이트하고 △전반적인 이산가족 교류 실태 및 수요 등을 파악하기 위해 시행된다.

 

먼저, 이산가족찾기 신청자 전원을 대상으로, 신청 당시 입력한 개인정보 중 누락되거나 변경된 내용을 수정해 신청 정보의 정확성을 높인다.

 

또한, 표본 추출(5천여명)을 통해 이산가족 교류 실태・인식 및 정책 방향 등에 대한 심층 조사를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실태조사는 우편・전화・방문 등 다양한 방식을 활용하여 이루어지며, 이산가족이 자발적으로 누리집 또는 전화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특히, 방문 조사 시에는 코로나19 상황에 취약한 고령 이산가족을 고려하여,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가운데, 안전 조사가 이뤄질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한다.

 

통일부 관계자는 “이번 실태조사를 계기로 이산가족 수요를 정밀하게 파악함으로써, 효율적이고 실효적인 이산가족 정책이 수립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정수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