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폴리텍 대학, 코로나19로 개강 2주 연기해

이동수 / 기사승인 : 2020-02-26 22:48:19
  • -
  • +
  • 인쇄
전국 36개 캠퍼스 적용
당초 3월 2일서 3월 16일로

 

 

 

한국폴리텍대학(이사장 이석행, 이하 폴리텍)은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을 방지하고 학생 안전을 최우선으로 보호하기 위해 2020학년도 1학기 개강을 2주간 연기한다고 밝혔다.

 

이에 폴리텍 전국 36개 캠퍼스의 개강일은 당초 3월 2일에서 3월 16일로 미뤄진다. 특히, 코로나19 확진자가 집단 발생하고 있는 대구.경북지역은 향후 상황을 고려하여 추가적인 개강 연기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라고 고용부 관계자는 밝혔다.

 

김영자 학사부장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개강 연기를 결정하게 되었다”며, “학사 일정에 차질이 없도록 후속 조치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학 측은 하계.동계방학을 조정하여 수업 시간을 우선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폴리텍은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예방 관리에 힘을 쏟고 있다. 캠퍼스 시설에 방역 소독을 실시하고, 주 출입구에 손세정제를 비치하는 등 위생 조치를 취했다.

 

또한, 상대책본부를 운영하면서 매일 2회 동향 보고를 통해 전국 캠퍼스 내 코로나19 유입 여부를 신속히 파악할 수 있도록 감시 체계를 강화하고 있다고 폴리텍 대학 관계자는 전했다.

 

 

 

더퍼블릭 / 이동수 기자 lds@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POLITICS

+

SOCIETY

+

ECONOMICS

+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