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사립미술관 예비 학예인력 지원사업' 참여 사립미술관 모집

이동수 기자 / 기사승인 : 2020-02-14 23:25:08
  • -
  • +
  • 인쇄
2월 23일까지 신청 접수
예비 학예인력 실무 경력 기회 제공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한국사립미술관협회(회장 김재관)와 함께 2월 23일(월)까지 ‘사립미술관 예비 학예인력 지원사업(이하 예비 학예인력 사업)’에 참여할 사립미술관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 시행되는 ‘예비 학예인력 사업’은 미술관 관련 학과 졸업생과 준학예사 필기시험 합격자 등, 예비 학예인력에게 약 1년간 미술관에서 현장 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미술관에서는 학예사를 채용할 때 「박물관 및 미술관 진흥법」 제6조에 따른 학예사 자격증을 중요 요건 중 하나로 활용하고 있다.

 

학예사 자격증을 취득하려면 필기시험 합격 또는 석사·박사 학위뿐 아니라, 「박물관 및 미술관 진흥법」상 ‘경력인정대상기관’에서 1년 이상 근무한 실무 경력이 필요한데, ‘예비 학예인력 사업’은 실무 경력이 필요한 예비 학예인력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문체부는 전국의 사립미술관 및 사립대학미술관 중 ‘박물관·미술관 학예사 운영 위원회가 지정한 `경력인정대상기관’을 대상으로 참여 미술관 50여 개관을 선정한다. 선정된 미술관은 1관당 예비 학예인력 1명을 약 1년간 채용할 수 있는 인건비를 지원받는다. 이를 통해 예비 학예인력 50여 명이 미술관 실무 경력과 일자리 취득 기회를 얻게 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전국 사립미술관이 대국민 서비스를 강화하는 한편, 예비 학예인력들은 미술 현장에서 꿈과 능력을 키워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전국의 뜻있는 사립미술관의 많은 참여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더퍼블릭 / 이동수 기자 lds@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POLITICS

+

SOCIETY

+

ECONOMICS

+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