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코로나19 대응 관련 유원시설 방역체계 점검나서

이동수 / 기사승인 : 2020-02-14 23:31:3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롯데월드 어드벤처, 서울스카이 방역체계 점검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박양우 장관은 2월 14일(금), 롯데월드 어드벤처를 방문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현장 방역체계 상황을 점검하고, 관광업계 피해 최소화와, 코로나19 종식 후 관광산업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고 관계자는 밝혔다.

 

박 장관은 유원시설 입장 시 열화상카메라를 통한 이용객들의 발열상태 확인과 함께 유기기구의 손잡이 등 이용객의 주요 접촉 지점에 대한 수시 소독, 위생교육 실태, 마스크 착용, 손 소독제 비치 등 방역체계 상황을 살핀 후 이용객의 안전을 책임지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했다.

 

박 장관은 “유원시설은 많은 사람들이 모이는 시설인 만큼 빈틈없게 안전을 관리하고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는 데 적극 노력해주길 바란다.”라며 “코로나19로 인해 관광업계의 피해가 큰 만큼 정부도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지원방안을 강구하고 있으므로 정부와 업계가 협력해 이번 사태를 조기에 종식할 수 있도록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요청했다.

 

한편, 박 장관은 이에 앞서 서울스카이 전망대도 방문해 코로나19 대응 현황을 살펴보고, 관광자원 개발 운영 상황과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더퍼블릭 / 이동수 기자 lds@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