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카카오는 확대, 삼성은 감소…지배구조 재편에 시총 확대 기대감↑

최태우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9 10:26:1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최태우 기자] 올해 SK그룹과 카카오그룹 계열사의 상장으로 상위 10대 그룹 시가총액이 늘어난 가운데, 삼성전자는 반도체 수급난 여파로 시가총액이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증권가에선 이들 기업의 지배구조가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개편되면서 SK와 삼성그룹의 시가총액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29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달 26일 기준 10대그룹 시가총액의 합은 1370조360억원으로, 지난해 말 10대그룹의 시총 합(1313조4640억원)보다 4.30%(56조5720억원) 늘어났다.

이들 기업 중에선 계열사의 IPO 흥행 영향을 받은 카카오와 SK의 시총이 눈에 띄게 증가했다.

먼저 카카오그룹은 지난해 34조4000억원에서 올해125조8290억원으로 3배 이상 커졌다. 이는 카카오뱅크(32조4059억원)와 카카오페이(29조67억원)를 흥행 속에 상장시킨 데 따른 것이다.

여기에 최근 카카오모빌리티도 IPO를 추진 중에 있어 카카오그룹의 시총은 더욱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SK그룹 역시 시총 206조930억원으로 지난해(159조4340억원)보다 29.26%(46조6590억원) 늘었다.

SK그룹도 SK바이오사이언스(21조3435억원), SK아이이테크놀로지(11조5859억원), SK리츠(9410억원) 등 계열사 상장이 시총 확대에 기여했다.

반면, 삼성그룹의 시총은 크게 감소했다. 지난해 745조6150억원이었던 삼성그룹의 시총은 올해 631조4553억원으로 15.31%(114조1597억원)감소했다.

이는 삼성그룹 내 대장주로 꼽히는 삼성전자가 글로벌 반도체 수급난, 주력 반도체 제품인 D램, 낸드플래시 등 수요 감소 전망 등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증권가에선 내년에는 올해와 사뭇 다른 분위기를 전망했다. 신한금융투자는 ‘2022년 산업전망 보고서’를 내고 SK와 삼성, CJ를 주목해야 할 그룹으로 선정했다.

먼저 SK텔레콤은 이달 1일 SK텔레콤과 SK스퀘어로 인적 분할했다. SK텔레콤은 유무선통신과 AI(인공지능) 등의 사업들이 있다. SK스퀘어는 SK하이닉스 등 총 16개 비 통신사업을 품고 있다.

삼성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미국 내 170억달러(약 20조원) 투자지를 결정하고 대대적인 인사재편을 앞두고 있다.

여기에 최근 이 부회장의 ‘뉴삼성’ 강조 역시 주요 계열사 재편 등의 신호탄이 될 것이란 전망이다. 본격적인 그룹 재편에 나선다는 것이다.

김수현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SK하이닉스에 대한 지배력 강화가 그룹이 풀고 싶은 과제일 것”이라며 “이번 SK텔레콤의 인적분할은 지배구조 개편의 신호탄으로 해석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삼성그룹의 총수 일가가 매년 부담하는 상속세는 2조원이 넘는데 이 과정에서 핵심 재원은 삼성전자의 직접 배당과 간접 배당 등이 있다”며 “최근 오너 일가의 일부 지분 매각 신탁 계약을 맺은 것은 궁극적으로 일부 핵심 자회사의 경영권 지분 매각도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설명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더퍼블릭 / 최태우 기자 therapy4869@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SK하이닉스, 8인치 파운드리 품귀 전망에 키파운드리 인수?…SK “확정된 바 없어”2021.07.15
인텔, 파운드리 업계 3위 ‘글로벌파운드리’ 인수 논의…삼성·TSMC에 악재로 작용할 듯2021.07.17
‘파운드리 시장 재진출’ 인텔, 삼성 추격할까2021.07.20
글로벌파운드리 CEO “내년 IPO 준비 중”…인텔 인수설 부인2021.07.21
인텔 “퀄컴·아마존 파운드리 고객사로 확보”…삼성·TSMC 위기오나2021.07.27
삼성, 美 파운드리 투자지 결정 임박?…테일러市 파격 혜택 제시2021.09.12
“삼성전자, 美 신규 파운드리에 최첨단 3나노 공정 도입 예상”2021.09.13
플랫폼 규제 카카오에 정조준...카카오페이 공모일정 지연 가능성도2021.09.14
카카오모빌리티의 대리운전업체 추가 인수 계속...기존 업체 위기감 고조2021.09.28
삼성전자, ‘파운드리 포럼 2021’ 개최...“GAA 기술 양산 준비”2021.10.06
카카오 김범수·네이버 이해진, 21일 과방위 증인 채택…또다시 국감장으로2021.10.16
이재용 부회장, 11월 반도체 파운드리 공장 투자 위해 美 출장2021.10.20
SK하이닉스, 키파운드리 5758억원에 인수…파운드리 승부수 띄우나2021.10.30
카카오페이 상장 성적...따상 실패했어도 금융주 2위 ‘우뚝’2021.11.04
카카오페이 흥행에 임직원 스톡옵션 ‘대박’...직원당 평균 9억↑2021.11.04
카카오그룹, 올해만 시총 197% 늘어...116조 돌파2021.11.07
퀄컴·AMD, 삼성전자 파운드리 주 고객사 될까…협업 가시화에 기대감 ↑2021.11.15
삼성전자, 갤럭시 사용자 위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실시...'One UI 4' 공식 론칭2021.11.16
美 삼성전자 파운드리 2공장, 재산세 30년 환급 제시한 테일러시로?...오스틴 신청서 철회2021.11.16
삼성전자, 2022년형 공기청정기 ‘비스포크 큐브 에어’ 출시2021.11.17
삼성전자, '삼성 소프트웨어 개발자 콘퍼런스' 개최...사내외 개발자들 교류의 장2021.11.18
삼성전자,'웨어러블 우영미 에디션'출시...19일부터 한정 판매2021.11.18
삼성전자 목표주가↑ "미·중 갈등 최대 수혜자 될 것"2021.11.19
한국조폐공사-카카오엔터프라이즈, ‘ICT분야 전략적 사업협력’2021.11.19
삼성전자 잇는 ‘국민주’ 등장‥수익률은 글쎄2021.11.20
LGU+, 삼성전자 ‘원박스’ 실증으로 ‘5G 서비스’ 강화2021.11.22
전셋값 폭등에 월세화 가속…금천구는 전세보다 월세가 더 많아2021.11.22
월급 1억 넘는 직장인 3천명…건보료 최고액 납부자 3천 만 원 낸다2021.11.22
삼성전자, 스마트 모니터 M7 화이트 에디션 출시...UHD 32형 화이트 에디션2021.11.22
NH농협은행, 무주택자 대상 주담대 재개…총량규제 빗장 풀릴까2021.11.22
삼성전자, 메모리·시스템 반도체·LED제품 ‘탄소 발자국’ 인증2021.11.22
카카오페이 기업공개에 10월 주식 발행 전월比 22% 증가2021.11.23
하나투어, "목표주가 올리지만 주가 상승 가능성은 요원"2021.11.23
관광·숙박 등 손실보상 제외 업종 최저금리 2천만 원 특별융자 시행2021.11.23
셀트리온 분식회계 논란…금융당국 "감리 진행 중, 조치 확정된 바 없다"2021.11.23
서울시, 유흥가 불법촬영 시민감시단 집중점검 실시2021.11.23
“20조원 규모 삼성전자 美 반도체 파운드리 공장, 텍사스주 테일러시 확정”2021.11.23
삼성전자, 내년 1분기 D램 가격 바닥 형성 가능성↑2021.11.24
LG이노텍, 목표주가 31%↑…"적정 시총 10조 원"2021.11.24
삼성전자, 美 신규 파운드리 공장 테일러시 낙점 왜?2021.11.24
축협, 지역상품권 3억여 원 폐기 후 직원 대출로 은폐?…차명계좌 논란까지2021.11.24
'희망회복자금 대상자 선정 안내문자 클릭 금지'…서울시 보이스피싱 예방 동영상 배포2021.11.24
SSG닷컴, 임직원 걷기 캠페인 통해 조부모가정 돕기 나선다2021.11.24
올해 코스피 IPO 공모 시총 역대 최대치…SK바사·카카오페이 등 두각2021.11.24
현대중공업·카카오페이 코스피200 신규 편입…내달 10일부터 적용2021.11.25
SK C&C, 북미 시장서 ‘메디컬 인사이트 플러스 뇌출혈’ 선봬2021.11.25
서울신용보증재단 "전통시장 시설환경 개선사업 매출증대 효과 뚜렷"2021.11.25
대유홀딩스, 남양유업 주식 '매매예약 완결권' 부여받아2021.11.25
효성, 마포구 소외계층에 백미 500포대 기부2021.11.25
삼성전자, 4분기 D램 가격 예상치 넘어설까? 목표주가↑2021.11.26
SKT, ‘2021 서울모빌리티쇼’ 참가...자동차 전용 AI 플랫폼 ‘누구 오토’ 전시2021.11.26
카카오, 코스피200편입에 수장 교체...상승모멘텀 될까2021.11.26
SK·카카오는 확대, 삼성은 감소…지배구조 재편에 시총 확대 기대감↑2021.11.29
SKT-카카오, 사회문제 해결 스타트업 3개 사에 30억 지원... 지속 투자 계획2021.12.20
네이버·카카오T 앱 활용 열차 승차권 200만 건 넘게 구매2021.12.21
카카오 김범수 등 8천억 원대 탈세 의혹 제기...투기자본감시센터, '경찰 고발'2021.12.28
카카오 상생기금 세부 계획안 올해 넘기나...연내 발표 약속 어겨2021.12.31
최태우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