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평도시유적전시관, '화신백화점_사라진 종로의 랜드마크' 기획전 개최

박소연 기자 / 기사승인 : 2021-07-22 13:13:3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서울역사박물관 분관 공평도시유적전시관 기획전시실에서 오는 23일부터 내년 3월 20일까지 종로의 랜드마크였던 화신백화점을 조명한 '화신백화점_사라진 종로의 랜드마크' 기획전시를 개최한다.

 

화신백화점은 공평도시유적전시관 앞에 있던 백화점으로, 지금의 종로타워 자리에 위치했다. 1931년부터 종로에 자리 잡았던 화신백화점은 1937년 현 종로타워 자리에 지하 1층, 지상 6층의 신관을 건축했다.

 

이번 전시는 화신백화점을 비롯한 경성의 5대 백화점들의 사진, 백화점의 판매 물품과 각종 포장지, 판매 카탈로그 등 총 50여건의 전시자료를 통해 화신의 변천사를 조명한다

 

전시 구성은 ▲'1부. 지금은 백화점 전성시대' '2부. 1937년, 화신의 새로운 탄생' '3부. 저물어가는 화신의 시대' 등 크게 3개의 섹션과 시민참여 공간인 '지금은 사라진 종로의 랜드마크를 기억하며'로 나뉜다.

 

이번 기획전시와 연계한 특별강연도 마련했다. 강연은 오는 9월 3일과 9일 양일에 걸쳐 진행되며, 코로나19로 온라인 강좌도 병행할 예정이다. 

 

전시는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관람 시간은 평일 및 주말 모두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공휴일을 제외한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자세한 정보는 서울역사박물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 서울시]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syeon0213@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소연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