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안부, 전국에서 지역사랑상품권 부정유통 112건 적발

김민희 기자 / 기사승인 : 2021-05-16 10:22:0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가맹점 등록취소 73곳, 등록정지 11곳, 시정명령 28곳 등

[더퍼블릭=김민희 기자]행정안전부가 지역사랑상품권 부정유통을 근절하기 위한 다양한 대책을 추진할 방침이다.

 

행정부가 지난  3월 16일부터 3월 31일까지 전국 231개 지자체에서 지역사랑상품권 부정유통 일제단속을 실시한 결과, 총 112건의 단속‧처분이 이루어졌으며,  지자체가 위반사항이 경미하다고 판단하여, 직접적인 행‧재정적 처분 없이 현장계도를 한 사례는 총 1,374건으로 집계되었다. 

 

이번 일제단속을 위해 총 1,158명의 민관 합동단속반이 편성되었으며, 합동단속반은 총 21만여 개의 가맹점을 대상으로 현장점검을 실시하였으며, 일제단속 기간 중 각 지자체별로 주민신고센터를 가동하여 주민신고도 접수 받았다. 

 

▲ <이미지출처 : 행정안전부>

민간위탁업체는 '이상거래 방지시스템'을 적극 활용하여 민‧관 협력 단속이 이루어지도록 하였다.

 

단속 결과 총 112건의 위반행위 중 부정수취 및 불법 환전이 77건으로 가장 많았고, 복권방 등 제한업종 사용 14건, 결제거부 5건, 기타 16건 등이 단속‧처분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부정으로 사용된 지역사랑상품권 유형으로는 지류형 상품권이 59건으로 가장 많이 단속되었고, 모바일형 37건, 카드형 16건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선할인형 상품권의 단속 건수가 109건인데 반해, 결제금액의 일부를 캐시백으로 돌려주는 캐시백형 상품권은 단속 건수가 3건에 불과해 상대적으로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단속을 통해 가맹점 등록취소 73곳, 등록정지 11곳, 시정명령 28곳 등이 행정처분 되었으며, 13곳에 대해서는 과태료 총 7천2백만원이 부과될 예정이며, 63곳에 대해서는 총 5천506만원을 환수처리 할 예정이다. 

 

특히, A군 등 일부 지자체에서는 위반행위의 심각성이 높고, 추가 위반행위가 우려되는 상황 등을 감안하여 지역 경찰에 수사를 의뢰하기도 하였다. 

 

우선 지자체 및 조폐공사와 함께 지류형 상품권 부정유통 방지를 위한 시스템 개선 및 단속 강화를 추진할 예정이며, 장기적으로는 지류형 상품권을 카드형 혹은 모바일형 상품권으로 대체하는 방안도 검토할 계획이다. 

 

카드형‧모바일형 상품권의 부정유통을 근절하기 위해서 각 지자체‧위탁업체별로 운영하고 있는 이상거래 방지시스템 운영실태를 추가로 점검하고 우수사례에 대해 상호 간 벤치마킹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선할인형 지역사랑상품권보다 캐시백형 상품권이 부정유통 위험이 상대적으로 적고, 즉각적인 사용과 추가적 소비 유발에도 장점이 있다는 현장 의견을 반영하여, 단계적으로 캐시백형 상품권 방식으로 전환하는 방안도 추진할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지역사랑상품권 단속이 1회성 행사로 그치지 않도록 올해 하반기에 다시 한번 전국적인 일제단속을 추진하고 내년 이후에도 반기별로 계속해서 일제단속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또한, 이번 일제단속 과정에서 다수 지자체가 지역사랑상품권 가맹점에 대한 과태료 부과기준의 개선 필요성을 제기하였으며, 이에 대해서도 지자체와 함께 검토하고 개선해 나가기로 하였다. 

향후, 단순 부주의 등에 의한 경우 과태료 부과수준 일부를 하향 조정하고 위반행위로 인한 피해와 부당이익이 큰 경우에는 과태료를 가중 부과하는 방안을 검토할 예정이다. 

 

박재민 행정안전부 지방재정경제실장은 "지역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지역사랑상품권의 취지를 악용하여 부당이득을 취하는 가맹점에 대해서는 철저히 단속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더퍼블릭 / 김민희 기자 meerah75@naver.com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은수미 선거캠프 출신 인사 27명 ‘부정채용’ 의혹‥성남시, 진실규명 ‘촉구’2020.12.22
美 ITC 최종판결…대웅제약, 부정하게 균주 도용했다2021.01.14
유엘(UL), 중소기업·소상공인 대상 ‘정부정책자금 및 고용일자리지원금’ 컨설팅 제공2021.01.20
교보생명 “어피니티·안진회계법인 檢기소 본질은 부정한 공모”2021.01.21
조인섭 이혼전문변호사가 조언하는 유책배우자에 대한 이혼 소송…'부정관계 확실히 입증해야'2021.01.27
공매도 투자자 부정적 보고서 ‘날벼락’ 맞은中 이항, 금일 40% ‘회복’2021.02.18
국민의힘 정부정책 감시특위 활동보고 “文 정부, 경제부터 민생까지 무책임한 방만 경영 폭주”2021.03.03
에이치앤씨(H&C), 중소기업·소상공인 대상 ‘정부정책자금’ 및 ‘고용무상지원금’ 컨설팅 제공2021.03.08
포스코 최정우 회장, 내부정보 이용 혐의로 고발…"책임경영 위한 것" 반박2021.03.09
정부, '정책연구 연구부정'... 사전 예방키로2021.03.15
조폐공사, 지역사랑상품권 부정유통 근절 나서2021.03.25
정부, '시험인증 성적서 부정행위' 엄중 처벌2021.04.09
바른중소기업경영지원센터, ‘정부정책자금 및 고용무상지원금’ 컨설팅 제공2021.04.12
박근혜 탄핵 부정에 역풍 맞는 서병수…장성철 “참 나쁘다, 내년 대선 어떻게 치를 건가”2021.04.23
한국기업평가, 롯데손해보험 신용도 ‘부정적’ 하향… 손해율 88.6%↑2021.05.13
행안부, 전국에서 지역사랑상품권 부정유통 112건 적발2021.05.16
국민의힘,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 아들 ‘부정청탁’ 의혹 제기2021.05.26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