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데일리 여론조사]윤석열 48.9% vs 이재명 35.6%…尹 양·다자대결서 오차범위 밖 우세

최얼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9 15:09:5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최얼 기자] 대선후보 양·다자 대결에서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선다는 여론조사가 발표됐다. 

 

특히 제주·강원·호남을 제외한 전 지역에서 이 같은 현상이 도드라졌다.

뉴데일리와 시사경남 의뢰로 여론조사업체 PNR(피플네트웍스리서치)이 지난 26~27일 전국 유권자 1001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윤석열 후보가 가상 양자대결에서 48.9%를 얻어 이 후보(35.6%)를 오차범위(±3.1%p) 밖에서 앞섰다.

다자대결에서도 윤 후보는 이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윤 후보의 지지율은 47.5%, 이 후보 지지율은 34.7%였다.

두 후보 간 양·다자간 지지율 격차는 각각 13.3%p·12.8%p로 집계됐다.

▶尹,제주·강원·호남 빼고 모두 李보다 높아

두 후보 간 지역별 지지율 추이를 살펴보면, 호남과 강원·제주를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 윤 후보가 이 후보를 양자대결에서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윤 후보는 ▲서울 (윤 42.1% 이 39.5%) ▲경기·인천 (윤 51.1% 이 34.4%) ▲대전·세종·충청 (윤 55.6% 이 36.6%) ▲대구·경북 윤 (61.5% 이 21.4%) ▲부산·울산·경남 (윤 55.9% 이 29.3%)에서 이 후보보다 높은 지지율을 나타냈다.

반면 이 후보의 지지율은 ▲호남(이 48.3% 윤 32.1%) 강원·제주 (이 49% 윤 32.3%)에서 높았다.

지역별 다자대결 추이에서도 윤 후보가 제주·강원·호남을 제외한 전 지역에서 이 후보보다 높은 지지율을 나타냈다.

구체적으로 윤 후보는 △서울 41.2%(이 39.6%) △경기·인천 50.3%(이 33.1%) △대전·세종·충청 49.9%(이 35.1%) △대구·경북 윤석열 60.9%(이 21.4%) △부산·울산·경남 56.3%(이 28.2%)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반면, 광주·전라에서 이 후보는 48.3% 를 나타내 윤(29.3%) 후보를 앞섰고. 강원·제주에서도 이(46.6%) 후보가 윤(30.5%)를 앞섰다.

이번 조사는 유무선 자동응답 전화조사 방식으로 진행됐다. 휴대전화 RDD 90%, 유선전화 RDD 10% 비율로 피조사자를 선정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다.

조사완료 후 2021년 10월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를 기준으로 지역별, 성별, 연령별 가중값을 부여(림가중)했다.

자세한 조사결과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더퍼블릭 / 최얼 기자 chldjf1212@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여론조사 종합]윤석열 하락, 이재명 상승에도 오차범위 밖 尹 우세…尹 40%대 초반 마지노선 굳히나?2021.11.24
[여론조사]윤석열 43.9% vs 이재명 37.1%…‘현재 지지하는 후보 계속 지지하겠다’ 77.9%2021.11.25
김종인에게 뿔난 윤석열 지지층…‘정치기술자’, ‘저열한 추태’, ‘거대한 장애물’ 맹폭2021.11.25
윤석열 “친일·반일 가르는 文정부 최악...한일관계 과거에 묶어두지 않을 것”2021.11.25
[여론조사]가상 다자대결 윤석열 45.5% vs 이재명 37.2%‥허경영 4.7% 깜짝 등장2021.11.26
전주혜 “‘흉악범죄’를 ‘데이트폭력’으로 둔갑시킨 이재명, 국가지도자로서 자질 있나”2021.11.26
'윈조 친노' 김병준 “윤석열과 새로운 국가 만들 것”…국힘 게시판 “김종인 필요없다”2021.11.26
'인권 변호사'로 불렸던 이재명, '잔혹한 살인' 사건 조카 변호 1년뒤 다른 '동거녀 살인 사건'에서도 '심신미약' 변호2021.11.28
정권교체 위해 '백의종군' 선언한 김성태…'무면허 운전' 강훈식 선대위 임명한 '음주음전 전과' 이재명2021.11.27
‘윤석열 시대정신’ 강조한 김병준, “이재명, 전제적 사고‧폭력적 심성‥대통령 후보 아냐”2021.11.29
[여론조사]윤석열 46.3% vs 이재명 36.9%‥오차범위 ‘밖’에서 앞선다2021.11.29
윤석열 선대위 추가 인선안 발표…‘디나·이수정’ 합류로 2030여성 지지층 겨냥2021.11.29
[뉴데일리 여론조사]윤석열 48.9% vs 이재명 35.6%…尹 양·다자대결서 오차범위 밖 우세2021.11.29
‘이준석 패싱’ 논란에…윤석열, “대표패싱 없다”2021.11.29
윤석열 “이재명의 민주당? 이런데서 ‘독재’ 싹트는 것”2021.11.29
윤석열 지지자 비하논란 황운하 “진심으로 사과”…野 “국민에 대한 모욕”2021.11.29
윤석열 “공정과 상식은 자유시장경제의 근본”2021.11.29
조카에 이어 동거녀 살인사건 변호했던 이재명, 음주 신심장애 주장…野 “악마를 변호한 李”2021.11.29
[JTBC 여론조사] 김종인, ‘선대위 꼭 합류할 필요 없다’ 73.7%2021.11.29
김기현 “이재명 ‘조건 없는 특검 수용’은 국민 눈속임…실체는 ‘특검법 상정 반대’”2021.11.30
[여론조사]윤석열 45.3% vs 이재명 34.3%‥격차 ‘다시’ 벌어졌다2021.11.30
[리얼미터]이재명, ‘대통령 되면 안 된다’ 48.2%2021.11.30
[포토뉴스]윤석열, 2차 전지 우수강소기업 '클레버' 방문2021.11.30
野 “이재명 말 바꾸기는 계속된다…국민들은 불안해져”2021.11.30
윤석열 “이재명-민주당, ‘이중플레이’ 관두고 당장 특검법 상정하라”2021.12.01
[포토뉴스] 윤석열, 한국폴리텍대학 방문2021.12.01
[여론조사]다자구도 대선후보 지지도 조사‥윤석열 43.8% vs 이재명 35.7%2021.12.01
與 주장한 ‘주 52시간제’ 미덕은 ‘이상’일 뿐…윤석열, 현실은 경제 옥죄는 ‘올가미’2021.12.01
둘쭉날쭉 李·尹 여론조사…오차범위↓·표본수↑ 조사서 윤석열 9.4%p ‘우위’2021.12.01
[여론조사]윤석열 35.6% vs 이재명 29.3%…30대 여성은 尹, 40대 여성은 李2021.12.02
최얼 기자
  • 최얼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최얼입니다. 어려운 글이라도 쉽게 전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