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학회 “국민 72.1% 원자력발전 찬성…발전 늘리거나 유지 70%”

최태우 기자 / 기사승인 : 2021-09-14 14:05:0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최태우 기자] 문재인 정부의 탈원전 정책 기조에 반해 국민 10명 중 7명이 원자력발전소 이용에 찬성하고 원전 유지 또는 확대에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한국원자력학회에 따르면, 지난 5~7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1 원자력발전에 대한 국민 인식조사’ 결과, 응답자의 72.1%가 원자력 발전은 이용해 전기를 생산하는 데 찬성한다고 답했다.

특히, ‘현재 국내 전기 생산의 25~30%에 달하는 원자력 발전이 차지하는 비중을 어떻게 해야 하느냐’는 질문에 대해 현재보다 늘려야 한다는 응답이 35.9%로 나타났다.

이어 ‘현재와 같은 수준으로 유지해야 한다’가 34.0%로 나타나면서 국민 중 69.9%는 원전의 현행유지 또는 확대에 찬성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원자력 발전의 안전성에 대한 질문에서도 72.3%가 ‘안전하다’고 응답했다. 연령별로도 18~29세에서 73.7%, 30~39세 72.3%, 40~49세 64.5%, 50~59세 67.7%, 60세 이상 79.5% 등 원자력 발전 안전성에 대해 안전하다고 답했다.

최초 운영허가기간이 종료되는 원전의 계속 운전 여부에 대해서도 78.9%가 ‘안전성, 경제성 등을 평가해 계속 운전 여부를 결정해야 한다’고 답했다.

즉, 운영허가기간과 상관없이 합리적인 근거를 기반으로 계속 운전 또는 영구 정지 결정을 해야 한다는 의견이 세 배 가까이 높았다.

신한울 3, 4호기 건설 재개에 대해서도 ‘건설 재개’가 38.7%, ‘건설 중지’가 14.8%, ‘공론화를 통해 결정’이 42.8%로 나타나면서 일방적인 취소 대신 따져 보고 판단하자는 의견이 대다수였다.

응답자들은 우리나라의 주력 발전원으로 태양광, 원자력, 풍력, 천연가스를 각각 33.8%, 30.6%, 20.2%, 12.1%의 순으로 선정했다.

한국원자력학회는 “최근 탄소중립위원회는 2050년까지 탈원전 정책에 따라 순차적으로 원전을 폐쇄해 원자력발전 비중을 6~7%로 대폭 축소한다는 시나리오는 원자력 비중을 유지 또는 확대를 지지하는 대다수 국민의 뜻에 정면으로 배치되는 것”이라며 “여론조사에서 드러난 원자력발전의 이용을 찬성하는 민심을 간과한 탄소중립위원회의 편향적 운영을 중단할 것으로 강력히 요청한다”고 말했다.

 

더퍼블릭 / 최태우 기자 therapy4869@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기요금 개편안 선호도, 누진구간 확대 41% Vs 누진단계 축소 23%2019.06.06
전기료, 2040년까지 38% 인상?…통합당 “文 정권 탈원전 고집의 결과”2020.03.19
국책은행, 두산重 1조원 지원…통합당 “文 정부 탈원전 3년 만에 망가져”2020.03.28
통합당 창원 국회의원 공동성명 “탈원전정책 폐기해야”2020.05.23
강기윤“탈원전 정책 조정·피해보상 특위 구성 결의안 국회 제출”2020.06.26
[2020국감 pick]한수원, 탈원전에 적자 느는데...5대발전사 2030년까지 신재생에너지 설비투자에 27조원 쏟아부어2020.10.15
탈원전 정책 감사가 ‘정치 감사’라는 與…윤희숙 “그럼 MB 대운하는?”2021.01.16
한수원, 北 전력지원 고민? 원전 건설 용역 의혹…배상보험 가입, 탈원전 위법성 자기고백?2021.02.09
최종문 외교 2차관, 주한일본대사 초치... '원전 오염수 방출' 반대 입장2021.04.14
한수원, 고리 1호기 해체 앞뒀지만 ‘난항’ 예고2021.04.25
[굿네이션스 청년 공동칼럼] 고집 ‘불통’ 탈원전, 만사형‘통’하려면!2021.05.06
[굿네이션스 청년 공동칼럼] 마이웨이 탈원전, 국민을 괴롭혀2021.05.07
권익위, 한전 시설부담금 25억 과다 징수 적발... 환불 조치2021.05.17
전경련, "'원전 적극 활용해야 2050년 탄소중립 달성 가능"2021.05.27
정부의 '탈원전정책' 손실 비용 "12월부터 국민 세금으로 메꾼다"2021.06.02
폭염 앞둔 7월부터 전기요금 인상…"탈원전 손실비용 세금으로 메꾸냐는 지적도"2021.06.16
올여름 첫번째 전력고비 넘겼지만 ‘탈원전 정책’ 논란은 ‘여전’2021.07.26
원자력학회 “국민 72.1% 원자력발전 찬성…발전 늘리거나 유지 70%”2021.09.14
최태우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