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무성 전 성남도시개발公 사장 퇴임 후 대장동 수익 배분 ‘변경’

김미희 기자 / 기사승인 : 2021-10-26 17:09: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김미희 기자]지난 2015년 2월 성남도시개발공사 황무성 사장(사진)이 당시 성남도시개발공사 유한기 개발본부장의 사퇴 종용으로 임기를 채 마치지도 못하고 퇴임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황 사장의 퇴임 후 대장동 개발사업의 수익 배분 구조가 바뀌었다는 주장이 나왔다.

26일 <동아일보>가 단독으로 보도한 내용에 따르면 1월 26일에는 공사에 50% 수익을 보장하는 내용에서 2월 6일 황무성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사장이 중도 사퇴한 이후인 2월 13일 초과이익 환수 조항이 삭제된 공모지침서 공고가 있었다고 보도했다.

검찰 및 동아일보에 따르면 초과이익 환수 조항을 놓고 황 전 사장이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본부장과 의견이 달랐던 것으로 보고 있다.

<동아일보>에 따르면 성남도시개발공사는 2015년 1월 26일 투자심의위원회를 열어 ‘대장동 제1공단 결합도시개발사업 신규 투자사업추진계획안’을 논의해 의결했다.

동아일보는 규정상 당시 기획본부장이던 유 전 사장 직무대리가 위원장을 맡기로 되어 있었는데 불참했다. 그 대신 황 전 사장이 위원장을 맡았고, 내부 인사 4명과 외부 인사 2명이 심의위원으로 참석했다고 보도했다.

심의위에서는 대장동 개발사업을 위한 프로젝트금융투자회사(PFV) 설립과 개발에 따른 수익 배분 방안이 논의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심의위에서는 성남도시개발공사가 지분에 따라 50% 이상의 수익을 확보할 수 있는 방안 등을 의결했다.

<동아일보>는 투자심의위 시행세칙에 따르면 의결된 안건은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사업 추진에 반영돼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지난 2015년 2월 6일 황 전 사장이 사직서를 제출하면서, 성남도시개발공사가 지분에 따라 50% 이상의 수익을 확보할 수 있는 방안이 사라지고 공사가 고정이익 약 1822억 원만 가져가는 내용이 담긴 공모지침서가 2월 13일 공고된 것으로 보도됐다.

<동아일보>에 따르면 당시 공모지침서는 정민용 변호사가 작성했는데, 정 변호사는 천화동인 4호 소유주 남욱 변호사의 추천으로 공사에 입사한 것으로 전했다.

한편 황 전 사장의 퇴임 이후 성남도시개발공사의 실무진은 초과이익 환수 조항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는데, 이러한 의견 모두 받아들여지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동아일보에 따르면 공모지침서를 검토한 1팀의 주모 전 개발계획 파트장은 “공사에 높은 수익을 보장하는 컨소시엄에 높은 점수를 주자”는 의견을 제시한 것으로 밝혀졌다. 주 전 파트장은 공모지침서에 담겨 있던 1공단 공원 조성비를 제외한 나머지 수익 가운데 60∼70%를 공사의 수익으로 보장하는 컨소시엄에 만점을 주는 평가 항목을 도입하자는 보고를 올린 것으로 보도됐다.

하지만 동아일보는 주 전 파트장은 당시 김문기 1팀장을 거치지 않고 정 변호사에게 이메일을 보냈고, 유 전 직무대리(사진)가 이를 질책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구리도시공사, 한강변 도시개발사업 본격 추진...대우·포스코건설 참여2020.12.10
청라국제도시역 ‘현대썬앤빌 에코스타’, 분양 진행…”도시개발호재 전망”2021.05.13
음성군, 대소 삼정지구 도시개발사업 공동 주택 용지 (A1 블록) 매매계약 체결2021.05.26
광명시, 광명문화복합단지 도시개발사업 본격 시작...광명동굴 주변 대규모 문화시설 들어선다!2021.05.27
대장동 민간사업 참여 정모 변호사, 천호동인 4호 소유주 남욱 변호사 소개로 ‘성남도시개발 공사’ 입사2021.09.27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 ‘민간 업체’ 이익 구조 밀어붙였다?2021.09.28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정 변호사 ‘유원홀딩스’ 동업 ‘의혹’ 제기2021.09.29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 압수수색 당시 휴대폰 ‘폐기’ 의혹2021.09.30
檢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본부장 거주지 압수수색 당시 수사팀 먼저 ‘면담’ 했다2021.10.05
성남시장 선거 당시 李인사, 상대후보에 “성남도시개발공사 사장 줄테니 사퇴” 요구2021.10.07
성남도시개발공사, 민간사업자 초과 이익 환수 의견 모두 ‘묵살’ 진술 나와2021.10.07
“제2 대장동 막아라”…민관합동 도시개발도 ‘분양가상한제’ 적용 추진 논의2021.10.18
황무성 쫓아낸 윗선은 누구?…윤석열 측 “인사권자 이재명 지시”2021.10.25
성남개발公 유한기, 황무성 사장 ‘화천대유’ 설립날 ‘압박’‥“사직서 써라 아니면 박살난다”2021.10.25
황무성 전 성남도시개발公 사장 퇴임 후 대장동 수익 배분 ‘변경’2021.10.26
하태경이 윤석열 캠프에 합류한 이유…홍준표 저지하기 위해?2021.10.27
손준성 영장 기각…윤석열 “검찰‧공수처, 정치공작 환상의 콤비”2021.10.27
홍준표 부동산 공약 직격한 윤석열 캠프 “실현가능성 낮은 공약(空約-헛된 약속)”2021.10.27
[뉴스토마토 여론조사]윤석열 31.2%, 이재명 29.8%…국민의힘 지지층 尹 53.0%, 洪 31.3%2021.10.27
황무성 전 성남도시개발公 사장, “유동규, 변호사.회계사 뽑겠다고 해 반대”2021.10.27
윤석열, 내년 대선 ‘관건 선거’ 우려 커…“文, 중립 의무 위반”2021.10.27
황무성 전 초대 사장, 사퇴 압박 지시자 李 거론‥법조계, 환경부 ‘블랙리스트’ 닮음꼴 지적2021.10.28
윤석열, ‘개사과’ 논란에도 지지율 ↑…이재명과 0.2%p차 ‘초접전’2021.10.28
이재명-김인섭 관계 끊긴지 10년 됐다더니…윤석열 캠프 “金, 2018년 李 선거 후원금 모금에 관여”2021.10.29
홍준표, ‘김종인이 도와주면 감사한 일’이라고 했다는데…金 “내년 대선은 이재명 VS 윤석열”2021.10.29
최원용 회장 외 전국 다문화단체장 73명, 윤석열 지지선언2021.10.29
불교계 종단 대표 큰스님 87인 윤석열 지지 선언2021.10.30
황무성 사퇴 압박 몰랐다는 이재명...尹 “거짓이거나 무능, 국민 바보로 여기나”2021.10.30
유동규 성남도시개발公 전 본부장, 일부 기관 이사장‧사장과 ‘갈등’ 컸나2021.11.01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본부장, 화천대유에 나머지 블록 몰아줬다2021.11.02
황무성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초대사장, “이재명 성남시, 점조직 형태” 주장2021.11.05
국토부, “민관 공동 도시개발사업 시 민간 개발이익 환수 강화할 것”2021.11.06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