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부자들, 서울 주택 무차별 사들이기 경쟁...집값 더 오른다

임준 기자 / 기사승인 : 2021-09-14 18:10:5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임준 기자] 정부의 부동산 억제책에도 투기 열풍이 가라앉지 않는 가운데 지방 거주자들의 서울 주택 매수세가 점점 더 강해지는 것이 큰 요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한국부동산원 통계시스템에 따르면 올해 들어 지난 7월까지 서울에서 거래된 주택 13만1996 가구 중 외지인이 사들인 주택은 총 3만3460 가구(25.3%)로 나타났다.

서울 주택을 대상으로 외지인 매수가 매년 늘어나는 추세인데 지난 ▲2017년 19.7% ▲2018년 20.3% ▲2019년 21.7% ▲2020년 23.2%로 상승 추세를 그리다 올해엔 25%를 넘어선 것으로 드러났다.

지방 투자자들, 일명 지방 부자들의 서울 주택 매수는 투자가치가 제일 높은 아파트 뿐 아니라 단독주택, 빌라 등을 가리지 않고 전방위로 사들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거래된 서울 주택 중 아파트는 6만7550 가구였는데 외지인은 이 가운데 20.2%(1만3675 가구)를 매수했으며 외지인이 사들인 주택(3만3460가구) 중 59%(1만9785가구)는 아파트가 아니었다.

또한 지방 부자들은 강남 주택을 선호했는데 강남 3구 가운데서도 특히 강남구 주택을 집중 매수한 것으로 드러났다.

강남구에서 올해 거래된 주택 1만762 가구 중 외지인 매수 비중은 27.2%에 달했다. 이는 ▲2018년의 24.5% ▲2019년의 21.6% ▲작년의 23.6%보다 훨씬 높게 나타났다. 서초구와 송파구 거래 주택 중 외지인 매수 비중은 각각 22.5%와 19.6%로 조사됐다.

지방 거주자들의 서울 주택 매수 비중이 갈수록 높아지는 것은 투자의 안정성이 높은 이유로 분석됐다.

여타 유동성 투자인 주식이나 코인, 지방 부동산에 비해 서울 주택들은 그만큼 안정적인 투자 가치를 가지고 있다고 판단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상대적으로 지방 부동산 시장도 활기를 띠면서 집값이 오르자 로 서울 집값이 저렴해 보여 투자자들이 몰린 것이라는 분석도 있다.

박원갑 KB국민은행 수석부동산전문위원은 “최근 몇 년간 지방 주요 도시의 아파트 가격이 급등하면서 서울 주택이 오히려 싸 보이는 착시현상이 나타났다”면서 “과거엔 지방 부자들이 서울의 반포나 압구정동 같은 강남 핵심 지역의 랜드마크 아파트를 많이 샀는데 요즘은 서울 전역의 중저가 주택까지 가리지 않고 사들이는 특징이 있다”고 했다

부동산 관계자는 “정부의 억제책에도 계속 부동산 경기가 치솟는 것은 대출이 되지 않은 상황에서 투자 자산을 소유한 지방 부자들의 역투자가 서울로 몰리는 것으로 봐야한다. 이렇게 되면 서울과 수도권은 물론이고 전국적으로 부동산 가격이 떨어지지 않고 계속 오를 수 밖에 없게 된다. 정부의 은행권 대출 제한도 한계에 다달아 풀리게 되면 다시 더 큰 투기 환경이 초래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자료제공 연합뉴스]

 

더퍼블릭 / 임준 기자 uldaga@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서울시, 제2의 '직방' 키운다…올해 새싹기업에 200억원 출자2019.02.18
직방- KT와 AI컨택센터 MOU협약… 디지털 전환 주도 시도 하고파2021.06.17
KT, 직방과 부동산 분야 AI컨텍센터 사업협력 위한 업무협약 체결2021.06.17
집값의 0.1% 등기수수료 아끼자...‘셀프등기’ 30% 증가2021.06.27
6월 서울 집값·전셋값 두 달 연속 상승세…전세난 계속된다2021.06.28
올해 집값 상승률, 지난해 상회 전망… “매물출회 요인 부족”2021.06.30
文정부 대책과 반대로 가는 부동산 시장…불안에 떠는 실수요자2021.07.01
與 부동산 정책 두고 ‘이견’ 집중‥反이재명 연대 각기 달라2021.07.07
제주도 아파트, 매매가·전셋값·분양가 사상 최고가...부동산 열풍 전국시대?2021.07.12
부동산플랫폼의 중개업 진출로 격화된 분쟁...골목상권 침탈 VS 온택트 파트너쉽2021.07.14
“속초 아파트가 16억 9000만원?”…동해안 달구는 부동산 광풍2021.07.14
부동산 자산버블, ‘금리’ 인상 카드로 잡힐까2021.07.20
주택거래가 허위신고로 시세 조종…홍남기 "실거래가 띄우기 최초적발"2021.07.21
文정부 '실거래가 띄우기' 71만건 중 12건 적발…부동산시장 안정 기여도는? (종합)2021.07.23
지난해 ‘영끌’에 국민 부동산·주식 늘었다‥역대 최고치2021.07.24
현재 집값 ‘고점’ 지적에도 부동산↑‥결국 ‘금리인상’ 이뤄지나2021.08.02
부동산 불장 ‘돌파구’ 없나…힘 잃은 정책에 시장 불안 가중2021.08.03
공약대결 펼치는 윤석열, 최재형‥부동산, 대북 안보정책 등 ‘방점’2021.08.11
與, 임대사업자 혜택 폐지안 ‘폐기’‥오락가락하는 부동산 정책 ‘비판’2021.08.11
옥죄는 주택시장 규제에…상업·업무용 부동산 수요 급증2021.08.11
부동산 중개보수 개편 '복비 반 값'…10억 아파트 900만원→400만원 예상 (종합)2021.08.17
중국인은 '부천' 미국인은 '평택' 수도권 부동산 매수↑ 이유는?2021.08.18
부동산 개업 늘었는데 '반값 복비'?…"정부 중개보수 인하 규탄"2021.08.20
농협 '주담대 전면 중단'…정부 지나친 부동산 규제 독 됐나2021.08.21
“집단대출도 막힐라”‥부동산 대출 옥죄기에 발만 ‘동동’2021.08.23
[리얼미터]윤석열 30.4% vs 이재명 27.7% ‘양강구도’ 형성2021.08.24
윤석열, 이재명에 지지율 4%p 우위…홍준표 야권 지지율 상승의 '숨겨진 진실’2021.08.27
윤석열 캠프, “尹 징계 부당성 지적한 감찰위원 5명 일괄교체‥보복성 인사”2021.08.27
윤석열 첫 부동산 공약…청년·신혼부부 및 무주택가구 주거안정에 방점2021.08.30
가을 철 부동산 시장 들썩…‘재개발·재건축’ 분양 3개 중 2개 수도권2021.09.07
국책연구원도 부동산 정책 쓴소리…“부동산 실패, 정부의 불필요한 시장 개입 탓”2021.09.08
지방 부자들, 서울 주택 무차별 사들이기 경쟁...집값 더 오른다2021.09.14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