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자회사 에네르마, 리튬이온 배터리 리사이클링 사업 본격화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21-09-15 15:55:4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홍찬영 기자]GS건설의 자회사인 에네르마㈜가 친환경 미래사업인 리튬이온 배터리 리사이클링(2차전지 재활용) 사업의 첫 삽을 뜬다.  


GS 건설은 15일 포항 영일만4 일반산업단지내 배터리 리사이클링 규제자유특구에서 ‘리튬이온 배터리 리사이클링 사업’ 착공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착공식에는 허윤홍 GS건설 신사업부문 대표와 이철우 경북도시사, 이강덕 포항시장 등 관계자 40여명이 참석했다.

GS건설의 리튬이온 배터리 리사이클링 사업 자회사인 에네르마㈜(이하 에네르마)는 GS건설이 100% 지분을 가진 자회사로 Energy(에너지)와 Materials(소재)의 앞 글자(Ener+Ma)를 합쳐 만들어진 이름이다. 

에네르마는 최고의 에너지 소재 전문기업을 의미하며, 지난해 10월 법인설립 후 사업을 진행해 왔다.  

이번 사업은 연 2만톤(Black Powder 기준)처리 규모의 공장을 착공해 운영된다.
 

사용 후 리튬이온 배터리를 수거해 물리적 파쇄, Black Powder(배터리를 잘게 쪼갠 후 열처리한 리튬, 코발트, 니켈, 망간 등이 포함된 검은색 덩어리) 제조, 습식제련의 과정을 통해 리튬이온 배터리 소재 금속을 추출하는 과정으로 재활용 공정이 진행된다. 

에네르마는 1차적으로 약 1500억원을 투입해 2023년부터 상업생산에 들어가며 단계적 투자 확대를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에 착공하는 공장은 GS건설이 축척해 온 플랜트 및 환경시설 설계와 시공경험을 바탕으로 시설 자동화 시스템을 구축해 국내 최고 수준의 경쟁력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또 리사이클링 사업은 사용 후 배터리의 처리에서 발생하는 오염 방지와 자원의 낭비에 대한 해결책으로GS그룹이 추진 중인 친환경 경영의 대표적인 사례로 꼽히고 있다.

GS그룹은 올해 주요경영방침으로 “디지털 역량 강화와 친환경 경영을 통해 지속가능한 미래성장을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밝힌바 있다.

한편  ‘리튬이온 배터리 재활용 사업’은 사용 후 리튬이온 배터리의 증가 및 양극재 수요 증가에 발맞추어 추진되는 사업이다.

SNE 리서치에 따르면 글로벌 배터리 리사이클링 시장의 규모는 2030년에 약 20조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더퍼블릭 / 홍찬영 기자 chanyeong8411@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GM 볼트 10억달러 규모 추가 전기 배터리 리콜...왜?2021.08.23
LG에너지솔루션, 잇따른 배터리 화재 리콜에…IPO 계획 ‘적신호’2021.08.31
삼성SDI 헝가리 배터리 공장, ‘유해물질’ 전해액 누출 은폐 의혹2021.09.01
SK이노, 중국 옌청에 네 번째 전기차용 배터리 공장 설립...SK배터리 분사 예정2021.09.02
전고체 배터리 ‘리튬이온’ 대체제 될까…업계 “한계점 많아”2021.09.12
SK이노베이션, 금주 배터리주 분할 주총…“수주잔고 세계 3위 지속”2021.09.13
배터리 업계 1위 CATL도 ‘배터리 화재’…전기차 불안감 증폭에 시장 위축 우려2021.09.14
GS건설 자회사 에네르마, 리튬이온 배터리 리사이클링 사업 본격화2021.09.15
SK이노베이션, 국민연금 반대에도 찬성 80.2%로 배터리 분할안 통과2021.09.16
LG에너지솔루션, 배터리 핵심 원재료인 니켈·코발트 확보에 총력2021.09.20
현대차-SK, 깊어지는 배터리 동맹…LG와는 거리두기?2021.09.24
LG엔솔, 차세대 전고체 배터리 개발 성공...장수명에 상온 충전 가능 기술2021.09.25
LG에너지솔루션, 상온 충전 가능한 장수명 전고체 배터리 기술 개발2021.09.26
배터리·반도체 등 新소재 사업 나서는 SKC‥주가도 ‘활짝’2021.09.27
SK이노베이션, 美 배터리 사업 진출 속도…포드와 합작법인 통해 5조원 투자 확정2021.09.28
SK 배터리 사업 탄력 받나…최재원 SK 부회장 내달 취업제한 종료2021.09.28
美 완성차 업체와 협력 나선 K-배터리…주도권 경쟁 시작되나2021.09.29
[2021 국정감사] 이장섭 의원 “K-배터리 3사, 국외 배터리 생산량 과도해 역수입 우려...리쇼어링 필요”2021.10.05
[2021국정감사] 전기차·배터리 기업도 충전시설 부족...국내 대기업, 전기차 충전기 설치율 0.2~0.8%에 그쳐2021.10.06
LG에너지솔루션, 연세대와 손잡고 배터리 관련 계약학과 신설2021.10.20
안정성 높다는 ‘LFP 배터리’ 대세로 자리잡을까…완성차업계, 잇따른 탑재 선언2021.11.04
홍찬영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