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50플러스 복합지원센터’ 구축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김수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6-07 18:36:5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김수호 기자] 부산광역시·부산광역시 장노년일자리지원센터·부산경실련은 오는 8일 부산시의회 후원으로 2층 대회의실에서 ‘50플러스 복합지원센터’ 구축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7일 밝혔다.

정책 토론회는 좌장 부산대 이기영 교수, 주제발표는 서울50플러스재단 일자리사업본부 남경아 본부장이 ‘서울시 50플러스 정책을 통해 본 5060신중년 지원사업의 방향과 전략’이라는 주제로 발표 예정이다.

또한 경남인생이모작지원센터에서는 김지수 팀장이 ‘경남50플러스 일자리 및 플랫폼의 기능’에 대한 주제로 발표 예정이다.

최근 부산시에서도 박형준 부산시장의 공약으로 ‘신중년삶에 힘이 되는 도시로 만들겠다’는 취지의 비상경제대책회의가 개최됐고, 관련 기업 및 유관기관 대표 및 학계 전문과들이 참석해 실효성 있는 추진 방안 등을 모색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부산복지개발원 책임연구위원 이재정 박사·부산시 노인복지과 이선아과장·부산경실련 도한영 사무처장·부산시의회 김광모의원·부산사회적경제지원센터 황지영 센터장등이 토론으로 참석해 부산 50플러스 복합지원센터 구축에 대한 실효성 있는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날 정책토론회에 앞서 이병진 부산시 행정부시장의 격려사가 준비돼 있고, 조용언 부산경실련 집행위원장의 인사말, 변재우 장노년일자리지원센터장의 개회사로 행사가 시작 될 예정이다.

[사진 제공=부산광역시 장노년일자리지원센터]

 

더퍼블릭 / 김수호 기자 shhaha0116@daum.net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