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원화 ESG 채권 후순위채 4000억원 발행

김수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5-06 17:21:5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김수호 기자] 신한은행은 4000억원 규모의 원화 ESG 후순위채권을 발행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채권은 10년 만기물로 발행금리는 10년 만기 국고채 민평금리에 0.47%를 가산한 2.58%(고정)이다.

신한은행은 최초 증권신고서 신고 금액인 3000억원 규모로 발행할 계획이었으나 ESG 채권에 대한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과 기관 투자자 등의 참여 속에 투자 모집금액의 2배에 가까운 수요가 몰려 최종 발행 금액을 4000억원으로 결정했다.

한편, 신한은행 관계자는 “2020년 신종자본증권 5900억원 발행에 이어 이번 후순위채 발행도 성공리에 마무리 했다”며 “이번 발행을 통해 신한은행의 자기자본 비율이 24bp 상승할 것으로 예상되며 앞으로도 선제적인 자기자본 확충으로 안정적인 자기자본비율 관리를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사진 제공=신한은행]

 

더퍼블릭 / 김수호 기자 shhaha0116@daum.net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