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3분기 2만1840대 판매해 영업손실 601억원…전년 대비 331억원 감소

최태우 기자 / 기사승인 : 2021-11-15 18:00: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최태우 기자] 매각 절차를 진행 중인 쌍용자동차가 차량용 반도체 공급 부족 등 여파로 올해 3분기 600억원대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15일 쌍용차는 지난 3분기 매출액 6298억원, 영업손실 601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매출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6058억원) 대비 약 14% 감소했으며, 영업손실 역시 전년동기(931억원)대비 35% 축소됐다.

같은 기간 차량 판매량은 2만1840대로 올해 분기 중 최대 판매량이지만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6.9% 감소했다.

이는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에 따른 생산 차질의 영향으로 출고 적체가 심해진 데 따른 것이다. 현재 내수 및 수출을 포함한 출고 적체물량은 1만2000대를 넘어선 상황이다.

이 영향으로 판매는 작년 동기 대비 16.9% 감소했지만, 더 뉴 렉스턴 스포츠&칸 비중 확대에 따른 제품 믹스 변화로 매출액은 13.8% 감소에 그쳤다.

손익실적은 복지축소 및 인건비 절감 등 강도 높은 자구노력에 이어 올해 7월부터 시행 중인 추가 자구안 시행 효과로 영업손실을 큰 폭으로 개선했다.

쌍용차는 지난 7월부터 주간 연속 2교대로 운영 중이던 평택공장을 1교대로 전환하고 기술직은 50%씩 2개조, 사무직은 30%씩 3개조로 편성해 매월 1개 조씩 순환 무급휴업을 시행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쌍용차는 “차량 출고 적체가 심화되면서 판매는 감소했지만, 무급 휴업 시행 등 지속적인 자구 노력을 통한 비용 절감 효과로 영업 손실은 대폭 개선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더퍼블릭 / 최태우 기자 therapy4869@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쌍용차 운명 쥔 HAAH, ‘31일 투자의향서’는 믿을 수 있을까2021.03.29
또 ‘존폐위기’ 기로에 선 쌍용차‥결국 ‘회생절차’ 가나?2021.04.04
차량용 반도체 대란, 현대·쌍용차 등 도미노 ‘셧다운’2021.04.08
쌍용차 노조 “법정관리 책임은 마힌드라와 정부 관리 감독 탓”2021.04.27
쌍용차, 판매감소에도 1분기 영업손실 847억원…전년 대비 14% 개선2021.05.19
쌍용차, 2년 무급휴직 자구안에도…“매각 순항은 불투명”2021.06.07
쌍용차 노조, 2년 ‘무급휴업’ 자구안 수용…매각 절차 가속화 될 듯2021.06.10
쌍용차, ‘청산가치 더 높다’는 조사보고서에 “전혀 의미 없다” 반박2021.06.29
청산가치 9820억 쌍용차 “LMC 전망치 적용시 계속가치가 청산가치보다 높아”2021.07.01
“주소만 쌍용에 둔 주민협의회 임원들 물러나야”2021.07.23
쌍용차 인수전...‘카디널 원 모터스’, ‘에디스모터스’, ‘SM그룹’ 3파전으로 압축2021.08.01
쌍용차 매각 흥행 제동 걸리나…인수 후보, ‘정보이용료’ 납부 언제?2021.08.05
KCGI, 에디슨모터스·키스톤PE와 손잡고 쌍용차 인수전 참여2021.08.09
쌍용차 인수전 참여 업체 늘어 ‘순풍’…SM그룹·에디슨모터스 2파전 전망2021.08.22
쌍용차 매각, 다음 주 본입찰 마감...SM·에디슨모터스 ‘양강 체제’ 유력2021.09.12
쌍용차 인수전, 유력후보 SM그룹 불참…승기 잡은 에디슨모터스2021.09.15
쌍용차, 이달말 우선협상자 선정…에디슨모터스·이엘비앤티·인디EV ‘3파전’2021.09.23
쌍용차 “내달 초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자금 조달 검증 지연”2021.09.28
자금 증빙 미흡에 불안한 최종후보…에디슨모터스 vs 이엘비앤티, 쌍용차 새 주인은?2021.10.19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우선협상대상자 선정…“글로벌 완성차와 경쟁해 이길 것”2021.10.21
키스톤PE, 언론사에 이어 쌍용차 인수 참여...내년 3000억 블라인드펀드 3호 조성2021.10.23
“쌍용차 인수에 최대 1.6조”…에디슨모터스, 산업은행에 최대 8000억 대출 요청2021.10.23
쌍용차 인수 노리는 에디슨모터스 “산은서 대출 받아”…산은 “일방주장 부적절해”2021.10.25
쌍용차-에디슨모터스, 오는 2일 M&A 양해각서 체결2021.11.01
쌍용차 부지 매각 염두에 뒀나…에디슨모터스, 평택 공장부지 용도 변경 요구2021.11.14
쌍용차, 3분기 2만1840대 판매해 영업손실 601억원…전년 대비 331억원 감소2021.11.15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정밀실사 기간 일주일 연장…인수 절차 불투명 우려 지속2021.11.24
이동걸 산은 회장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대출 없이 인수 해야…제3기관 검증”2021.12.01
쌍용차 인수 나선 에디슨모터스…‘자금확보·사업계획 리스크’에 본계약 체결 지연2021.12.04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가격 조정 요청…짙어지는 M&A 무산 가능성2021.12.08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대금 51억원 삭감 협의했지만…자금 조달 이슈 지속2021.12.20
쌍용차, 中 BYD와 전기차 배터리 기술협력 MOU…전기차 시장 대응 나선다2021.12.22
쌍용차 인수대금 삭감한 에디슨모터스, 이번엔 ‘납입 기일 연장 신청’…사실상 경영권 요구도?2021.12.29
에디슨모터스, 키스톤PE 투자보류에 쌍용차 인수 겹악재…KCGI 추가 투자 끌어낼까2022.01.04
서울회생법원, 쌍용차-에디슨모터스 인수합병 본계약 허가…M&A 마무리 눈앞2022.01.10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 본계약 체결’…채권단 만족시킬 ‘회생계획안’ 선보일까2022.01.12
최태우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