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추석 맞아 샤인머스캣 선물세트 물량 전년대비 40% 이상 확보...샤인머스캣 인기 날로 높아져가

신한나 기자 / 기사승인 : 2021-09-05 09:13:3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신한나 기자] 이마트는 추석을 맞아 샤인머스캣 선물세트 기획 물량을 지난해 추석보다 40% 이상 대폭 늘리고 주요 선물 세트 가격도 최대 20% 가량 낮췄다고 5일 밝혔다.

이마트 포도 바이어는 지난 3월부터 200-300여개 농가를 방문하는 등 사전 조사에 적극 나섰으며, 그 결과 경남 거창, 경북 김천, 경북 영천 등지의 우수 산지를 확보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또한 8월 초순부터 사전 매입을 시작하는 등 물량 확보에도 만전을 기하는 등의 노력을 펼쳤다고 전했다.

이마트가 이처럼 샤인머스캣 선물세트에 힘을 싣는 것은 샤인머스캣이 독보적인 인기를 끌며 그 위상도 달라지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면모를 가장 쉽게 확인할 수 있는 대목이 샤인머스캣 선물세트가 전체 과일 선물세트에서 차지하는 비중의 변화다.

이마트가 과거 매출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샤인머스캣 선물세트가 처음 등장한 2018년만 하더라도 과일 선물세트 내 샤인머스캣 선물세트 매출 비중은 0.8%에 불과했으나, 2020년에는 7.3%로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고 분석했다.

이번 추석에는 샤인머스캣 선물세트 매출 비중이 두 자릿수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샤인머스캣의 인기가 선물세트에 국한된 것이 아니라,

지난 2020년 8월부터 2021년 4월까지 샤인머스캣 시즌 동안 샤인머스캣이 전체 포도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53.6%를 기록해, 전년 동기 31.6% 대비 22.0%P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다시 말해 이마트에서 판매된 포도 절반 이상이 샤인머스캣인 셈이다.

이러한 추세는 올해에도 이어져, 샤인머스캣의 포도 내 매출구성비는 70%까지 확대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샤인머스캣의 활약에 힘입어, 포도는 지난 시즌 역대 최초로 이마트 전체 과일 매출 1위에 오르기도 했다고 밝혔다.

2018년 5위에서 2019년 3위로 상승한 데 이어 딸기, 사과마저 제치며 과일 왕좌에 등극한 것이다.

한편, 이마트는 오는 9월 8일(수)까지 ‘포도 과수원’ 행사를 열고 샤인머스캣, 블랙사파이어, 캔디포도, 캠벨 등 총 8종의 다채로운 포도를 최대 20% 할인 판매한다고 말했다.

이마트는 이번 행사를 위해 2개월간의 사전 기획을 통해 총 200톤 규모의 물량을 준비했다고 강조했다.

행사 기간 포도를 일정 금액 이상 구매하면 추가 할인혜택을 제공하는 ‘포도 스탬프’ 프로모션도 진행된다고 덧붙였다.

포도를 만 원 단위로 구매할 때마다 스탬프가 1장씩 쌓이고, 스탬프를 2개 모을 때마다 추가 5% 할인을 제공해 최대 30%까지 저렴하게 판매하는 식이다.

전진복 과일 바이어는 “샤인머스캣은 2016년부터 2020년까지 국내 재배 면적이 278핵타르에서 2,913핵타르로 증가하고 동기간 포도 내 재배 면적 비중이 1.9%에서 22.1%로 급등하는 등, 국민 과일로 자리잡고 있는 모양새다”라고 전했다.

이어 “늘어나는 고객들의 수요를 고려해, 향후 샤인머스캣 선물세트 물량 및 구색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진제공=이마트]

 

더퍼블릭 / 신한나 기자 hannaunce@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한나 기자
  • 신한나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신한나 기자입니다. 꾸밈없이 솔직하고 항상 따뜻한 마음을 가진 기자가 되겠습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