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10번째 ‘두껍상회’ 서울 강남 오픈

이현정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4 19:38:0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이현정 기자]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두껍상회 서울 강남’을 오픈한다고 24일 밝혔다.

두껍상회는 국내 주류 최초 캐릭터샵으로 지난해 8월 서울 성수동에서 첫 오픈 이후, 부산, 대구, 광주, 전주, 인천, 강릉, 대전, 창원을 거쳐 10번째로 서울 강남에서 오픈한다.

‘두껍상회 서울 강남’은 11월 24일부터 내년 1월 23일까지 총 61일 동안 진행되며 매일 12시~21시까지 운영된다. 미성년자 출입은 제한된다.

이번 두껍상회에는 두꺼비 공부방, 거실, 부엌으로 연출한 포토존과 소맥자격증 발급, 두껍사진관 등 소비자 체험공간으로 꾸며졌고 2층에서는 140여종의 하이트진로 굿즈를 판매한다.

이와 함께 코로나19로부터 단계적 일상회복과 함께 ▲포토부스 이벤트 ▲SNS 이벤트 ▲주말 한정판 럭키박스 이벤트 ▲요일별 뱃지 이벤트 ▲쏘맥자격증 발급 등 다양한 소비자 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진로와 테라를 사랑해주시는 분들께 보답하고자 앞으로도 소비자와 함께하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현정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