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지방검찰청 천안지청, 북한이탈청소년 대안학교인 드림학교에 마스크2,000장 전달

김옥숙 기자 / 기사승인 : 2021-10-23 10:30:0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천안지청과 법무부청소년범죄예방위원 천안아산지역협의회 드림학교 북한이탈청소년 격려

▲ 마스크룰 전달하고 있는 강형민 지청장(좌)과 드림학교 이영주 교장(주)모습 (사진 : 김옥숙 기자)
대전지방검찰청 천안지청(지청장 강형민)과 법무부청소년범죄예방위원 천안아산지역협의회(회장 전용갑)22일 오전 비수도권 최초의 북한이탈청소년 학력인정 대안학교인 드림학교(교장 이영주)를 찾아 마스크 2,000장과 금일봉을 전달했다.

 

이날 대전지방검찰청 천안지청 드림학교 방문에는 강형민 지청장을 비롯해 조홍용 형사1부장검사, 정다은 소년1담당 검사와 법무부청소년범죄예방위원 천안아산지역협의회 전용갑 회장, 김지만 운영실장이 함께 북한이탈청소년들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드림학교 교사 및 관계자와 북한이탈청소년들을 격려했다.

 

천안지청 관계자들은 마스크와 금일봉을 전달하고 드림학교 교실과 컴퓨터실, 미술실, 실습실 등의 시설을 둘러보며 드림학교의 운영상황과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그동안 대전지방검찰청 천안지청은 2003년 개교부터 드림학교의 북한이탈청소년을 위해 청소년들의 가장 큰 로망이었던 교복과 체육복을 지원했으며, 체육대회와 문화탐방 등을 지원해 오고 있으며 이번 강형민 지청장의 드림학교 방문을 계기로 북한이탈청소년들의 대한민국에 조속히 정착할 수 있도록 정다은 소년1담당 검사의 생활법 강의를 진행할 예정이며 코로나19가 진정되는데로 대전지방검찰청 천안지청 견학을 추진할 예정이다.

 

강형민 지청장은 북한이탈청소년들의 교육을 위해 지금까지 고생을 많이 했다북한이탈청소년들이 법을 지키며 배울 수 있는 곳이 꼭 필요한데 이러한 시설이 천안에 자리하고 있어자랑스럽다고 말했다.

 

법무부청소년범죄예방위원 천안아산지역협의회 전용갑 회장은 그 동안 작은 힘이나마 보템이 되고자 노력해 왔는데 앞으로도 북한이탈청노년들이 행복한 배움터 드림학교에 더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고 후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드림학교는 2003년 날로 증가하는 탈북 청소년들의 효과적인 정착을 돕기 위해 우리나라 최초로 세워진 대안학교로 한들반, 초등과정, 중등과정, 고등과정의 교육과정을 진행하고 있으며 현재 46명의 학생들이 교육을 받고 있다.

 

▲ 드림학교를 둘러보고 있는 강형민 지청장(가운데) 모습 (사진 : 김옥숙 기자)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옥숙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