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2021 USA 굿 디자인 어워드’ 수상...국내 종합건설사 중 유일 수상 영예

김강석 기자 / 기사승인 : 2022-01-18 15:25:2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김강석 기자] 현대건설은 2021 USA 굿 디자인 어워드에서 ‘디에이치 라클라스’의 예술 시설물 ‘클라우드 워크 파빌리온’으로 본상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USA 굿 디자인 어워드는 지난 1950년부터 개최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디자인 공모전으로서 미국 시카고 아테네움 건축 디자인 박물관과 유럽 건축·예술·디자인·도시연구센터가 협력해 심사한다.

이 공모전은 각 분야 작품의 심미성, 혁신성, 신기술, 형태 등 다양한 영역의 심도 깊은 심사를 거쳐 매년 최고의 디자인 상품을 선정한다.

현대건설은 국내 약 1만2000여 종합건설사 중 유일하게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전했다.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디에이치 라클라스’의 예술 시설물 ‘클라우드 워크’는 지난해 이미 미국 아키타이저 에이플러스 프로덕트 어워드를 수상해 작품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고 설명했다.

클라우드 워크는 세계적인 패턴 디자이너인 네덜란드 카럴 마르턴스와 한국의 건축가 최장원의 협업으로 탄생했다고 소개했다.

디에이치 라클라스의 조경공간에 설치된 ‘클라우드 워크’는 구름을 형상화한 모양으로 관상용 조각 작품이면서 쉼터의 기능을 한다.

디자인에 독특한 패턴이 있고 구조적으로 지상에서도 하늘의 개방감을 느낄 수 있도록 구현됐다.

최근 현대건설은 세계 3대 디자인상인 ‘iF 디자인 어워드’ 및 ‘IDEA 디자인 어워드’와 ‘세계조경가협회’에 선정되는 등 국내외 굵직한 디자인 공모전에서 잇따라 수상하며 시공능력 뿐 아니라 디자인 분야에서 세계적인 인정을 받았다고 자평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2021 USA 굿 디자인 어워드 수상으로 현대건설 아파트 작품들의 세계적 수준의 예술성을 다시금 인정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고객이 주거 공간에서 느낄 수 있는 일상 속 예술을 더욱 확대하기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현대건설]

 

더퍼블릭 / 김강석 기자 kim_ks0227@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강석 기자
  • 김강석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안녕하세요. 김강석 기자입니다. 세상의 소식을 간결하고 이해하기 쉽게 전달하겠습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