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측 “‘색깔’을 ‘새X’로?…부처 눈엔 부처만, 돼지 눈엔 돼지가 보이는 것”

배소현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2 18:27:3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배소현 기자] 김병민 국민의힘 중앙선거대책위원회 대변인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측이 ‘욕설 공세’를 폈다가 삭제한 데 대해 “대한민국에서 욕설하면 가장 쉽게 떠오르는 정치인이 누구인지는 이 후보가 제일 잘 알고 있지 않은가”라고 반격하며 이 후보의 직접 사과를 촉구했다.

김 대변인은 2일 논평을 통해 “‘색깔’을 ‘욕설’로 둔갑시키는 기묘한 네거티브가 이재명 후보의 선거전략이냐”며 “‘아니면 말고’ 식 네거티브 흑색선전이 어떤 건지 이재명 선대위가 몸소 보여주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대변인은 “이경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부대변인이 가짜뉴스를 SNS에 올렸다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나자 슬그머니 게시물을 삭제했다”며 “이 부대변인은 ‘윤석열이 사람을 대하는 태도: 욕’이란 제하의 게시글에서 완전히 사실무근인 가짜뉴스를 전파했는데 그 상상력이 놀라울 따름"이라고 비판했다.

앞서 윤 후보가 지난달 22일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김영삼 전 대통령 묘역 진입로에서 수행실장 이용 의원에게 넥타이 색깔에 관해 한두 마디 건넨 짧은 영상이 전날 화제가 됐다.

이경 민주당 선대위 부대변인은 해당 영상 속 윤 후보의 발언을 자의적으로 해석해 자신의 SNS에 “‘야 이 XX야 그건 차 안에서 챙겼어야지’ 이건 꼰대라는 표현도 아깝다”고 적었다가 해당 발언이 ‘이 색깔’이라는 반론이 제기되자 삭제했다.

영상에서는 실제 음질 등의 문제로 윤 후보의 발언이 ‘이 색깔’인지 ‘이 XX'인지 명확치 않다.

민주당 5선 중진으로 선대위 총괄특보단장인 안민석 의원도 같은 날 페이스북에 해당 영상을 공유하며 윤 후보의 말을 독단적으로 해석한 글을 덧붙였는데 이후 안 의원의 글도 삭제된 것으로 파악됐다.

민주당 측의 이러한 빠른 조치는 김 전 대통령 6주기 추모식 당시 윤 후보 수행실장으로 현장에 있었던 이용 국민의힘 의원이 “실제 내용과 다른 스크립트”라고 반박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윤 후보 측은 윤 후보 오른편에 있던 남성이 넥타이를 손으로 가리키며 “아, 이 색깔…”이라고 말하자 윤 후보가 “아, 검은 넥타이를 (가져왔어?)…차 안에서 바꿨어야지”라고 말했다고 설명했다.

김 대변인은 “윤 후보가 김 전 대통령 추모식에서 검정 넥타이를 제대로 챙기지 못해, ‘이 색깔…’이라는 발언을 했더니 이를 어느새 ‘야 이 새X’의 욕설로 둔갑시켜 버렸다”고 말했다.

이어 “이 후보가 경기관광공사 사장으로까지 임명하려 했던 측근 황교익씨도 이에 질세라 ‘정신이 썩은 인간’ 등 막말을 쏟아내며 비난 대열에 가세했다”고 지적했다.

그는 과거 이 후보가 ‘부처 눈에는 부처만 보이고, 돼지 눈에는 돼지가 보이는 것'이라 발언한 것을 언급하며 “이 후보와 선대위 눈에는 대체 무엇이 보이길래 멀쩡한 발언을 욕설로 둔갑시켜 버리냐”고 질타했다.

끝으로 김 대변인은 “이 부대변인은 가짜뉴스를 전파하며 사실을 호도하기 이전에, ‘이재명이 사람을 대하는 태도’가 어떠했는지를 ‘형수 욕설’ 녹취를 통해 돌아보기 바란다”고 일갈했다.

그러면서 “가짜뉴스를 생산하고 전파한 이 후보 선대위 관계자에 대해 분명한 법적 조치에 나설 것”이라고 경고했다.

아울러 “국민의 눈과 귀를 가리는 흑색선전으로 선거전에 임한 일에 이 후보가 직접 사과하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더퍼블릭 / 배소현 기자 kei.05219@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윤석열 2030지지율, 이재명에 안 밀려…‘탈당러시→입당러시’ 반전2021.11.10
'대선후보 부동산 정책' 이재명, 국토보유세로 ‘투기 근절’ vs 윤석열, '종부세·양도세 낮추고 LVT-DTI 규제 완화'2021.11.10
윤석열, 이재명에 오차범위 밖 ‘우세’…尹 44.4%vs 李 34.6%2021.11.10
후보 확정 후 첫 대면…윤석열 “성남 법정서 자주 봬” 이재명 “기억 없다”2021.11.10
권성동 “이재명, 1대1 토론 제안은 대장동 국면 전환용 꼼수”2021.11.10
최춘식 의원 “행안부 이재명 측근 농수산원장 ‘가평·광주 이전지역 조작’조사”2021.11.10
국회의원 최춘식“행안부 이재명 측근 농수산원장 ‘가평→광주 이전지역 조작’ 조사한다”2021.11.11
이재명 변호사비 대납 의혹 연루된 쌍방울…사외이사 임기 후에도 이화영에 법인카드 지급?2021.11.11
이재명, 檢 수사 미진할 시 특검 수용…김기현 “그게 무슨 특검인가”2021.11.11
윤석열 48.6% VS 이재명 32.4%…대장동 의혹, 李 직접 관련 있다 38.8%2021.11.11
이재명 vs 윤석열‥당선 시 ‘수혜’ 업종은?2021.11.11
김병민 국민의힘 대변인 “이재명, S사와 관계 밝히고 조건 없는 특검 전격 수용해야”2021.11.11
김병민, 윤석열 주임검사­·이재명 캠프 핵심인사 '짬짜미' 지적2021.11.18
국민의힘 김병민 "더민주·이재명, 새빨간 거짓말중단하고, 국민 사과해야"2021.11.19
국민의힘 김병민 대변인 “이재명 측근들의 대장동 아파트 분양, ‘이권 카르텔’”2021.11.20
국민의힘 김병민 대변인 "수사의지 없는 검찰의 수사, 결국 특검으로 진실 규명해야"2021.11.22
김병민 국민의힘 대변인 "여운국 공수처 차장검사, 휴대전화 공개로 불법선거개입 의혹 해소 필요"2021.11.23
김병민 "공수처의 보복수사, 공수처인가 공갈처인가"2021.11.24
尹 측 “‘색깔’을 ‘새X’로?…부처 눈엔 부처만, 돼지 눈엔 돼지가 보이는 것”2021.12.02
배소현 기자
  • 배소현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배소현 기자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정보 전달로 따뜻한 세상을 위해 앞장서겠습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