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조사] 4자구도 尹37.4% vs 李33.8%…범야권 尹35.2% vs 洪 40.6% 역선택?

배소현 기자 / 기사승인 : 2021-10-27 18:29:4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배소현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경선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국민의당 안철수, 정의당 심상정 후보와의 4자 가상대결에서 이재명 후보를 오차범위 내에서 앞서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후보와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경선 후보의 맞대결에선 이 후보가 우세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처럼 다자구도 지지율과 달리, 범야권 대선후보 경쟁력에서 홍 후보가 윤 후보를 오차범위 내에서 앞서면서 또다시 ‘역선택’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스트레이트뉴스>가 여론조사기관 조원씨앤아이에 의뢰해 10월 23~25일 전국의 유권자 1001명을 대상으로 ‘내년 대선에 위의 네 후보가 대결한다면 누구를 지지하겠나’고 물어본 결과 윤 후보와 이 후보가 각각 37.4%와 33.8%, 안 후보와 심 후보가 4.2%, 3.5%로 나왔다.

윤 후보는 호남과 경인을 제외한 전국에서 이 후보를 앞섰다.

구체적으로 윤 후보는 서울에서 40.5%의 지지율을 보이며 이 후보보다 11.7%p 앞섰다.

또한 대전·세종·충청에선 39.9%, 대구·경북은 50.4%, 부산·울산·경남에선 43.2%를 기록하며 이 후보보다 각각 10.2%p, 33.8%p, 7.4%p 우위였다.

이 후보는 경기·인천(36.5%)에서 윤 후보보다 2.0%p의 차이로 우위를, 광주·전라(58.4%)에서는 46.2%p 높게 나왔다.

윤 후보는 50 대 이상에서 이 후보를 앞섰으나 이 후보는 20~40대에서 윤 후보보다 지지도가 높았다.

윤 후보는 60대 이상에서 55.7%의 지지율을 보이며 이 후보를 29.9%p 차이로 크게 웃돌았고, 50대에선 41.5%를 기록하며 4.2%p 차로 앞서 나갔다.

반면 이 후보는 40대(51.6%)에서 윤 후보를 24.2%p 차로 앞섰고, 20대(25.1%)와 30대(32.6%)에서 윤 후보보다 각각 5.0%p, 3.6%p 높았다.

성별별로는 이 후보는 남성(36.3%-35.8%)에서, 윤 후보는 여성(39.1%-31.3%)에서 앞섰다.

대선 가상 맞대결, 李 32.5% vs 洪 28.6%

국민의힘 윤 후보 대신 홍 후보를 넣고 조사한 4자 가상대결에서는 이 후보와 홍 후보가 각각 32.5%, 28.6%를 기록하며 이 후보가 3.9%p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안 후보와 심 후보는 3.9%, 3.8% 순으로 나왔다.

경기·인천(34.8%-32.6%)과 대전·충청·세종(27.9%-22.1%), 전라·광주(58.3%-14.2%), 부산·울산·경남(31.8%-25.3%) 4개권에서 이 후보가 홍 후보를 앞섰다.

홍 후보는 서울(32.6%-26.9%), 대구·경북(33.8%-17.2%)에서 이 후보보다 우위였다.

연령대별로는 이 후보가 40대 이상에서 오차범위 밖에서 앞선 데 반해 홍 후보는 20~30 세대에서 이 후보를 크게 웃돌았다.

이 후보는 40대와 50대에서 각각 49.8%, 36.0%의 지지를 받으며 홍 후보를 각각 26.3%p, 13.9%p 크게 앞섰다. 60대 이상에서도 이 후보가 27.8%, 홍 후보가 19.1%의 지지율을 보이며 이 후보가 8.7%p 더 높았다.

반면 20대와 30대는 41.7%, 46.6%가 홍 후보를 지지해, 홍 후보가 17.4%p, 21.5%p 차로 많이 앞섰다.

남성은 홍 후보(34.5%)가 이 후보보다 0.3%p로 간신히 이겼고, 여성은 이 후보 (30.7%)가 8%p의 비교적 큰 차이로 앞섰다.

해당 조사는 스트레이트뉴스의 의뢰로 조원씨앤아이가 2021년 10월23일(토)부터 25일(월)까지 사흘간 대한민국 거주 만18세 이상 남녀를 대상으로 ARS 여론조사(유선전화 5%+휴대전화 95% RDD 방식, 성,연령,지역별 비례할당무작위추출)를 실시한 결과이다.

표본수는 1001명(총 통화시도 3만 3018명, 응답률 3.0%),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p이다. 그 밖의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범야권 대선후보 경쟁력, 洪40.6% vs 尹35.2%...역선택 의혹 또다시

한편 국민의힘 내 대선후보 적합도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홍 후보가 윤 후보를 2주 만에 역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홍 후보와 윤 후보가 각각 40.6%, 35.2%를 기록하며 두 후보의 격차는 5.4%p인 것으로 집계됐다.

윤 후보는 2주전보다 0.9%p 오른 데 그친 반면 홍 후보가 무려 10.7%p 상승하며 윤 후보를 앞섰다.

홍 후보는 국민의힘 후보 경쟁력에서 서울 43.2%, 경기·인천 41.4%의 지지율을 보이며 윤 후보보다 각각 7.3%p 우위를 점했다. 전라·광주(48.6%), 부산·울산·경남(43.9%)에서도 윤 후보에 비해 29.7%p, 5.4%p 웃돌았다.

윤 후보는 대구·경북 46.5%, 대전·세종·충청 38.3%, 강원·제주 33.1%으로 집계돼 3개권에서 홍 후보보다 각각 11.1%p, 8.2%p, 0.8%p 앞섰다.

연령대별로는 홍 후보가 20대(55.0%), 30대(54.4%), 40대(41.7%)에서 윤 후보를 각각 32.9%p, 30.6%p, 16.4%p 앞섰다. 윤 후보는 50대(42.0%) 60대 이상(50.8%)에서 7.3%p, 22.6%p 우위를 보였다.

성별별로는 남성은 홍 후보의 지지도가 47.7%로 윤 후보보다 16%p 차로 크게 앞섰지만 여성의 야당 대선후보 경쟁력에서는 윤 후보가 38.8%로 홍 후보보다 5.2%p 높았다.

반면 국민의힘 지지층만 따로 떼어내 보면 윤석열 후보가 54.2%로 홍준표의 36.8% 지지율을 여전히 크게 압도하고 있는 양상이다.

이처럼 4자 구도에선 윤 후보가 이 후보보다 지지율에서 앞서는 반면, 범야권 대선후보 경쟁력 조사에선 홍 후보가 윤 후보를 앞서면서 역선택 의혹이 또다시 불거지는 분위기다.

윤석열 캠프 선거대책위원장인 주호영 의원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홍 후보에게) 15% 정도 역선택이 있다는 게 여론조사 데이터로 객관적으로 증명됐다”고 강조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더퍼블릭 / 배소현 기자 kei.05219@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이준석이 윤석열‧원희룡과 각 세우는 진짜 이유…‘유승민+하태경’ 대권 플랜2021.08.21
홍준표 범 보수권 ‘지지율 20% 돌파’…분석 해보니? '민주당 지지자 28.6%, 열린민주당 37.7%' 역선택2021.08.23
홍준표는 아니라지만…여론조사 뜯어보니, ‘역선택’ 정황 역력2021.09.01
박지원, 조성은에 국정원 대외비 유출?…하태경 “朴 비공개 발언 조성은 페북에”2021.09.14
‘역선택’ 유도하려다 ‘역풍’ 맞는 홍준표…‘조국수홍’ 패러디 봇물2021.09.17
홍준표, “조국 수사 과했다” 평가에 하태경 “조국 교수와 썸타냐” 역공2021.09.17
[여론조사]윤석열 31.6%, 이재명 26.3% 2강 구도...민주당 지지자 34.2%는 홍준표 ‘역선택’ 지속2021.09.26
신한증권 거래내역 공개하라던 홍준표…윤석열 측 “공개하니 또 억지를 부린다”2021.10.21
윤석열, MZ세대 공약 발표…“공정한 입시와 취업 기회 보장”2021.10.21
국민의힘 대선주자 적합도 윤석열 33.6% vs 홍준표 29.6%‥보수층 ‘결집’ 불렀다2021.10.22
윤석열, ‘사과 SNS 파문’ 공개사과 당일 김종인 만찬 회동…“국민이 오해 하게 만들면 안된다”2021.10.24
윤석열-홍준표, 비난경쟁 점입가경…尹 실언‧망언 리스트 VS 洪 망언·막말 리스트2021.10.25
황무성 쫓아낸 윗선은 누구?…윤석열 측 “인사권자 이재명 지시”2021.10.25
이재명, 경기지사직 사퇴…윤석열 측 “공직을 악용한 가장 나쁜 사례로 기록될 것”2021.10.25
[여론조사] 윤석열 41.8% vs 이재명 36.5%...범보수 윤석열 35.8%, 홍준표 29.4%2021.10.25
[포토뉴스] 대전 찾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2021.10.26
현역의원 잇따른 지지선언, 윤석열에 기운 ‘당심’…민주당 지지층, 홍준표 압도적 지지2021.10.26
[포토뉴스] 국립 현충원 찾은 윤석열2021.10.26
최춘식 “윤석열 예비후보 '국민캠프'전격 영입, 경기선대위 공동위원장직 수락”2021.10.26
전직 시·도 사무처장·사무처당직자, 윤석열 후보 지지선언2021.10.26
손준성 구속영장 기각‥“윤석열 위해 일한 적 없고 가고 싶어서 간 자리 아냐” 주장2021.10.27
하태경이 윤석열 캠프에 합류한 이유…홍준표 저지하기 위해?2021.10.27
손준성 영장 기각…윤석열 “검찰‧공수처, 정치공작 환상의 콤비”2021.10.27
홍준표 부동산 공약 직격한 윤석열 캠프 “실현가능성 낮은 공약(空約-헛된 약속)”2021.10.27
[뉴스토마토 여론조사]윤석열 31.2%, 이재명 29.8%…국민의힘 지지층 尹 53.0%, 洪 31.3%2021.10.27
윤석열, 내년 대선 ‘관건 선거’ 우려 커…“文, 중립 의무 위반”2021.10.27
[여론조사] 4자구도 尹37.4% vs 李33.8%…범야권 尹35.2% vs 洪 40.6% 역선택?2021.10.27
[여론조사]다자대결 이재명 30.4% vs 윤석열 36.8%, 이재명 30.2% vs 홍준표 28.0%2021.11.02
[여론조사]다자대결서 尹 36.3% vs 李 31.2%…洪 27.9% vs 李 30.1%2021.11.03
[여론조사]차기 대선후보 적합도 윤석열 45.8% vs 이재명 30.3%‥오차범위 밖 앞서2021.11.08
[여론조사]尹 43.0%, 李 31.2%…국민의힘 윤석열, 4자구도서 우세2021.11.08
[여론조사]‘컨벤션’ 효과 톡톡히 누린다‥윤석열 46.8% vs 이재명 29.6%.2021.11.09
[여론조사]국민 74% “대장동 윗선 있다”‥전 국민 재난지원금 “김부겸 국무총리” 공감2021.11.09
[KSOI 여론조사] 윤석열, 이재명 보다 2030세대 지지율 11% 이상앞서…30세↓,“정권교체 원한다” 61.1%”2021.11.09
[여론조사]컨벤션 효과 지속‥선두 오른 尹 차기 대선 가상 다자·양자 지지율↑2021.11.10
윤석열 47.6% vs. 이재명 35.4%…오차범위 밖 12.2%p 격차2021.11.12
배소현 기자
  • 배소현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배소현 기자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정보 전달로 따뜻한 세상을 위해 앞장서겠습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